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성전자, 전세계 휴대전화 시장점유율 확대
입력 2012.08.15 (07:08) 수정 2012.08.15 (07:41) 국제
삼성전자가 전세계 휴대전화 시장에서 노키아나 애플 등과의 격차를 더 벌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현지시간으로 어제 미국 정보기술 전문 시장조사 업체인 가트너는 지난 2분기 삼성전자의 휴대전화 판매량은 총 9천 40만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9.5%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삼성전자의 전 세계 휴대전화 시장점유율은 21.6%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3% 포인트 높아지며 사실상 1위 자리를 굳힌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위 업체인 노키아는 시장점유율이 19.9%로 전년 동기인 22.8%에 비해 큰 폭으로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애플은 2천 890만대의 아이폰을 판매해 6.9%의 시정점유율을 기록했으나 '아이폰 5' 출시를 앞두고 소비자들이 구입을 늦추면서 최근 판매가 다소 부진한 상태라고 가트너는 설명했습니다.
  • 삼성전자, 전세계 휴대전화 시장점유율 확대
    • 입력 2012-08-15 07:08:16
    • 수정2012-08-15 07:41:25
    국제
삼성전자가 전세계 휴대전화 시장에서 노키아나 애플 등과의 격차를 더 벌린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현지시간으로 어제 미국 정보기술 전문 시장조사 업체인 가트너는 지난 2분기 삼성전자의 휴대전화 판매량은 총 9천 40만대로, 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해 29.5%가 늘어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밝혔습니다.

삼성전자의 전 세계 휴대전화 시장점유율은 21.6%로,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5.3% 포인트 높아지며 사실상 1위 자리를 굳힌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2위 업체인 노키아는 시장점유율이 19.9%로 전년 동기인 22.8%에 비해 큰 폭으로 하락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또, 애플은 2천 890만대의 아이폰을 판매해 6.9%의 시정점유율을 기록했으나 '아이폰 5' 출시를 앞두고 소비자들이 구입을 늦추면서 최근 판매가 다소 부진한 상태라고 가트너는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