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베어크리크, 국내 최고 퍼블릭 골프코스로 선정
입력 2012.08.15 (11:08) 연합뉴스
베어크리크 골프클럽의 크리크 코스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최고 퍼블릭 코스로 선정됐다.

골프전문월간지 '서울경제 골프매거진'는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를 선정, 경기도 포천 베어크리크가 2008년과 2010년에 이어 올해도 국내 최고의 퍼블릭 코스로 꼽혔다고 15일 발표했다.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는 2008년부터 2년마다 선정·발표된다.

베어크리크는 샷밸류, 공정성, 코스관리상태, 안전성, 시설, 종업원의 친절 및 전문성, 전통 및 기여도 등 7가지 항목에서 1위를 차지했다.

경북 상주에 있는 블루원상주가 2010년에 이어 2회 연속 2위를 차지했다.

블루원상주는 리듬감, 심미성에서 최고 점수를 받았다.

국내외 각종 대회를 개최하며 인기를 얻은 스카이72(오션 코스)가 3위에 올랐고, 레이크사이드(남 코스) 역시 지난 2010년에 이어 4위 자리를 지켰다.

또 2010년 '한국 10대 뉴 코스' 중 하나로 선정됐던 충남 당진의 파인스톤이 5위에 올라 퍼블릭 코스 순위 경쟁에 새롭게 뛰어들었다.

한편 미국 '골프매거진'이 선정한 '2012 미국 100대 퍼블릭 코스'에서는 2010년에 이어 퍼시픽 듄스가 1위를 차지했다.

2위에는 페블비치, 3위에는 파인허스트가 올랐다.
  • 베어크리크, 국내 최고 퍼블릭 골프코스로 선정
    • 입력 2012-08-15 11:08:28
    연합뉴스
베어크리크 골프클럽의 크리크 코스가 우리나라를 대표하는 최고 퍼블릭 코스로 선정됐다.

골프전문월간지 '서울경제 골프매거진'는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를 선정, 경기도 포천 베어크리크가 2008년과 2010년에 이어 올해도 국내 최고의 퍼블릭 코스로 꼽혔다고 15일 발표했다.

'한국 10대 퍼블릭 코스'는 2008년부터 2년마다 선정·발표된다.

베어크리크는 샷밸류, 공정성, 코스관리상태, 안전성, 시설, 종업원의 친절 및 전문성, 전통 및 기여도 등 7가지 항목에서 1위를 차지했다.

경북 상주에 있는 블루원상주가 2010년에 이어 2회 연속 2위를 차지했다.

블루원상주는 리듬감, 심미성에서 최고 점수를 받았다.

국내외 각종 대회를 개최하며 인기를 얻은 스카이72(오션 코스)가 3위에 올랐고, 레이크사이드(남 코스) 역시 지난 2010년에 이어 4위 자리를 지켰다.

또 2010년 '한국 10대 뉴 코스' 중 하나로 선정됐던 충남 당진의 파인스톤이 5위에 올라 퍼블릭 코스 순위 경쟁에 새롭게 뛰어들었다.

한편 미국 '골프매거진'이 선정한 '2012 미국 100대 퍼블릭 코스'에서는 2010년에 이어 퍼시픽 듄스가 1위를 차지했다.

2위에는 페블비치, 3위에는 파인허스트가 올랐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