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WSJ, 한국어판 웹사이트 만든다”
입력 2012.08.15 (12:07) 국제
미국 유력지 월스트리트저널이 한국어 웹사이트를 만들 예정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을 발행하는 금융정보업체 다우존스의 렉스 펜위크 최고경영자는 도쿄에서 요미우리신문과 인터뷰를 통해 영어와 중국어,일본어 등 5개 언어 웹사이트 외에 한국어와 러시아어 등 4개 언어 웹사이트를 개설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6개월 뒤 월스트리트저널의 홈페이지를 통해서 다우존스의 기사를 볼 수 있는 사이트나 각 언어 웹사이트에 접속할 수 있게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 “WSJ, 한국어판 웹사이트 만든다”
    • 입력 2012-08-15 12:07:39
    국제
미국 유력지 월스트리트저널이 한국어 웹사이트를 만들 예정이라고 요미우리신문이 오늘 보도했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을 발행하는 금융정보업체 다우존스의 렉스 펜위크 최고경영자는 도쿄에서 요미우리신문과 인터뷰를 통해 영어와 중국어,일본어 등 5개 언어 웹사이트 외에 한국어와 러시아어 등 4개 언어 웹사이트를 개설할 계획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6개월 뒤 월스트리트저널의 홈페이지를 통해서 다우존스의 기사를 볼 수 있는 사이트나 각 언어 웹사이트에 접속할 수 있게 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