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중서부 가뭄에 대형 산불
입력 2012.08.16 (07:15) 국제
최근 미국에서 가뭄 피해가 커지는 가운데 중서부 지역에서 대형 산불이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해 최악의 '대혼란'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미국 농무부 등에 따르면 워싱턴주를 비롯해 오리건, 캘리포니아, 네바다, 유타, 아이다호 등 6개 주에서 60여건의 산불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오늘 산불로 워싱턴주에서만 주택 70여채가 불탔으며, 수백 명이 대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산불 진화를 위해 군 병력까지 동원됐지만 최근 건조한 날씨와 함께 강풍까지 불면서 불이 계속 번지고 있어 피해는 더 커질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현지 언론은 산불로 소실된 면적이 20만㏊ 에 달하며, 올 들어 미 전역의 산불 피해 면적은 240만㏊에 달한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는 남한 면적의 5분의 1에 해당하며 최근 10년간 연 평균 산불 피해 면적을 이미 넘어선 것입니다.
  • 美 중서부 가뭄에 대형 산불
    • 입력 2012-08-16 07:15:48
    국제
최근 미국에서 가뭄 피해가 커지는 가운데 중서부 지역에서 대형 산불이 동시다발적으로 발생해 최악의 '대혼란'이 빚어지고 있습니다.

미국 농무부 등에 따르면 워싱턴주를 비롯해 오리건, 캘리포니아, 네바다, 유타, 아이다호 등 6개 주에서 60여건의 산불이 발생한 것으로 집계됐습니다.

오늘 산불로 워싱턴주에서만 주택 70여채가 불탔으며, 수백 명이 대피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산불 진화를 위해 군 병력까지 동원됐지만 최근 건조한 날씨와 함께 강풍까지 불면서 불이 계속 번지고 있어 피해는 더 커질 것으로 우려되고 있습니다.

현지 언론은 산불로 소실된 면적이 20만㏊ 에 달하며, 올 들어 미 전역의 산불 피해 면적은 240만㏊에 달한다고 보도했습니다. 이는 남한 면적의 5분의 1에 해당하며 최근 10년간 연 평균 산불 피해 면적을 이미 넘어선 것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