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돈의 맛’, 리우데자네이루 영화제 초청
입력 2012.08.16 (10:43) 연합뉴스
 영화 ’돈의 맛’이 다음달 개막하는 제14회 리우데자네이루 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영화 홍보사는 16일 "’돈의 맛’이 영화제의 메인 프로그램인 파노라마 섹션에 소개될 예정"이라며 "임상수 감독이 상영일에 맞춰 영화제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리우데자네이루 국제영화제는 남미의 대표적 국제영화제로 올해는 60여개 국에서 초청된 영화 350여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영화제는 다음달 27일-10월 11일 진행된다.



최상류층의 욕망과 위선을 담은 영화 ’돈의 맛’은 지난 5월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바 있다.
  • ‘돈의 맛’, 리우데자네이루 영화제 초청
    • 입력 2012-08-16 10:43:19
    연합뉴스
 영화 ’돈의 맛’이 다음달 개막하는 제14회 리우데자네이루 국제영화제에 초청됐다.



영화 홍보사는 16일 "’돈의 맛’이 영화제의 메인 프로그램인 파노라마 섹션에 소개될 예정"이라며 "임상수 감독이 상영일에 맞춰 영화제에 참석한다"고 밝혔다.



리우데자네이루 국제영화제는 남미의 대표적 국제영화제로 올해는 60여개 국에서 초청된 영화 350여편이 상영될 예정이다. 영화제는 다음달 27일-10월 11일 진행된다.



최상류층의 욕망과 위선을 담은 영화 ’돈의 맛’은 지난 5월 칸 국제영화제 경쟁부문에 초청된 바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