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도권 중대형 아파트, 10채 중 8채 하락
입력 2012.08.16 (10:53) 수정 2012.08.16 (14:45) 부동산
최근 4년간 수도권 중대형 아파트 10채 가운데 8채는 집값이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는 서울·경기·인천에 있는 전용면적 102㎡ 초과 중대형 아파트 50만4천185가구를 대상으로 2008년 8월과 현재 매매가격을 비교한 결과 86.6%인 43만6천617가구의 집값이 하락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경기도 23만9천569가구 중 92.4%인 22만1천414가구의 집값이 떨어졌고, 인천과 서울은 각각 3만974가구와 18만4천229가구의 집값이 하락해, 각각 84.8%와 80.8%의 하락율을 보였습니다.



경기 과천시와 동두천시는 전체 중대형 가구에서 모두 집값이 하락했고, 경기 성남·김포·용인·군포·고양· 파주·광명시 등과 인천 연수구도 집값 하락 가구수 비율이 90%를 웃돌았습니다.



부동산써브 박정욱 연구원은 "부동산경기 침체가 이어지는 가운데 세금 부담과 대출 규제 등으로 중대형에 대한 선호가 급감했다"면서 "주택시장이 실수요자 위주로 재편돼 중대형 침체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 수도권 중대형 아파트, 10채 중 8채 하락
    • 입력 2012-08-16 10:53:47
    • 수정2012-08-16 14:45:06
    부동산
최근 4년간 수도권 중대형 아파트 10채 가운데 8채는 집값이 떨어진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정보업체 ㈜부동산써브는 서울·경기·인천에 있는 전용면적 102㎡ 초과 중대형 아파트 50만4천185가구를 대상으로 2008년 8월과 현재 매매가격을 비교한 결과 86.6%인 43만6천617가구의 집값이 하락했다고 밝혔습니다.



지역별로는 경기도 23만9천569가구 중 92.4%인 22만1천414가구의 집값이 떨어졌고, 인천과 서울은 각각 3만974가구와 18만4천229가구의 집값이 하락해, 각각 84.8%와 80.8%의 하락율을 보였습니다.



경기 과천시와 동두천시는 전체 중대형 가구에서 모두 집값이 하락했고, 경기 성남·김포·용인·군포·고양· 파주·광명시 등과 인천 연수구도 집값 하락 가구수 비율이 90%를 웃돌았습니다.



부동산써브 박정욱 연구원은 "부동산경기 침체가 이어지는 가운데 세금 부담과 대출 규제 등으로 중대형에 대한 선호가 급감했다"면서 "주택시장이 실수요자 위주로 재편돼 중대형 침체는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