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별, ‘예비 신랑’ 하하 소속사에 둥지
입력 2012.08.16 (15:24) 연합뉴스
가수 별(김고은·29)이 ’예비 신랑’ 하하(하동훈·33)의 소속사로 둥지를 옮겼다.



하하의 소속사 콴엔터테인먼트는 16일 "하하·별 커플이 오는 11월 30일 결혼함에 따라 자연스럽게 별의 매니지먼트도 대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최근 활동이 뜸했던 별은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후 새 소속사를 정하지 못한 상태였다.



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별은 오는 10월 발매를 목표로 새 음반을 준비 중"이라면서 "현재 곡 작업에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
  • 별, ‘예비 신랑’ 하하 소속사에 둥지
    • 입력 2012-08-16 15:24:09
    연합뉴스
가수 별(김고은·29)이 ’예비 신랑’ 하하(하동훈·33)의 소속사로 둥지를 옮겼다.



하하의 소속사 콴엔터테인먼트는 16일 "하하·별 커플이 오는 11월 30일 결혼함에 따라 자연스럽게 별의 매니지먼트도 대행하게 됐다"고 밝혔다.



최근 활동이 뜸했던 별은 전 소속사와 계약이 만료된 후 새 소속사를 정하지 못한 상태였다.



콴엔터테인먼트 관계자는 "별은 오는 10월 발매를 목표로 새 음반을 준비 중"이라면서 "현재 곡 작업에 전념하고 있다"고 전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