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애인올림픽 선수단 감동 재현 약속
입력 2012.08.25 (08:09) 수정 2012.08.25 (08:54)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런던 장애인올림픽에 출전하는 우리 선수단 본진이 영국으로 떠났습니다.

선수들은 국민들에게 도전과 극복의 정신을 보여주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박선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꿈에 그리던 런던으로 떠나는 날, 선수들의 표정엔 설렘이 가득합니다.

8개 종목 101명으로 구성된 런던 장애인 올림픽 본진 선수들입니다.

<인터뷰> 유병훈(패럴림픽 휠체어육상대표) : "올림픽 감동의 여운 아직 남아있다 생각 그 감동 이어받아 더 큰 감동 전해드리기 위해 뛰겠다"

곁에서 힘이 되어준 가족의 응원에 보답하겠다는 약속도 잊지 않았습니다.

<녹취> 조원상 어머니 : "원상아, 그동안 열심히 했잖아 잘하고 한국에서 좋은 모습으로 만나자."

<인터뷰> 조원상(패럴림픽 수영대표) : "올림픽 가서 멋진 레이스하고 올테니 지켜봐 주세요."

'또 하나의 올림픽' 런던 장애인 올림픽은 오는 29일 막을 올립니다.

선수단은 금메달 11개 이상을 따내 종합 13위에 든다는 목표입니다.

한계를 뛰어넘는 도전 정신으로 또 한 번의 감동을 준비중인 선수들.

그동안 흘린 눈물과 땀방울이 아름다운 결실을 맺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선우입니다.
  • 장애인올림픽 선수단 감동 재현 약속
    • 입력 2012-08-25 08:09:48
    • 수정2012-08-25 08:54:08
    뉴스광장
<앵커 멘트>

런던 장애인올림픽에 출전하는 우리 선수단 본진이 영국으로 떠났습니다.

선수들은 국민들에게 도전과 극복의 정신을 보여주겠다고 다짐했습니다.

박선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꿈에 그리던 런던으로 떠나는 날, 선수들의 표정엔 설렘이 가득합니다.

8개 종목 101명으로 구성된 런던 장애인 올림픽 본진 선수들입니다.

<인터뷰> 유병훈(패럴림픽 휠체어육상대표) : "올림픽 감동의 여운 아직 남아있다 생각 그 감동 이어받아 더 큰 감동 전해드리기 위해 뛰겠다"

곁에서 힘이 되어준 가족의 응원에 보답하겠다는 약속도 잊지 않았습니다.

<녹취> 조원상 어머니 : "원상아, 그동안 열심히 했잖아 잘하고 한국에서 좋은 모습으로 만나자."

<인터뷰> 조원상(패럴림픽 수영대표) : "올림픽 가서 멋진 레이스하고 올테니 지켜봐 주세요."

'또 하나의 올림픽' 런던 장애인 올림픽은 오는 29일 막을 올립니다.

선수단은 금메달 11개 이상을 따내 종합 13위에 든다는 목표입니다.

한계를 뛰어넘는 도전 정신으로 또 한 번의 감동을 준비중인 선수들.

그동안 흘린 눈물과 땀방울이 아름다운 결실을 맺기를 기대하고 있습니다.

KBS 뉴스 박선우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