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콩 비축량 40년만에 최저 전망”
입력 2012.09.11 (14:05) 국제
세계 최대 콩 수출국인 미국의 콩 비축량이 가뭄에 따른 수확 감소로 40여년 만에 최저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34명의 애널리스트 평균 추정치를 보면 중서부 지역을 강타한 76년 만에 최악의 가뭄으로 올해 콩 수확량이 지난해에 비해 13% 줄어들 것으로 보입니다.

골드만삭스는 콩 선물가격이 3개월 내에 부셸당 16%가 오른 20달러까지 치솟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美, 콩 비축량 40년만에 최저 전망”
    • 입력 2012-09-11 14:05:02
    국제
세계 최대 콩 수출국인 미국의 콩 비축량이 가뭄에 따른 수확 감소로 40여년 만에 최저 수준이 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블룸버그통신이 집계한 34명의 애널리스트 평균 추정치를 보면 중서부 지역을 강타한 76년 만에 최악의 가뭄으로 올해 콩 수확량이 지난해에 비해 13% 줄어들 것으로 보입니다.

골드만삭스는 콩 선물가격이 3개월 내에 부셸당 16%가 오른 20달러까지 치솟을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