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신상정보 등록 대상 성범죄자 64명 소재 불명
입력 2012.09.18 (07:53) 수정 2012.09.18 (16:36) 사회
신상정보를 등록해야 하는 성범죄 전과자 가운데 64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찰청은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4일까지 신상정보 등록 대상인 성범죄자 4천 5백여 명을 특별점검한 결과, 이 가운데 64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아 지명 수배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형 확정 뒤 신상정보를 등록하지 않거나 변경된 정보를 30일 안에 신고하지 않는 등 위법 사실이 발견된 339명을 입건했다고 덧붙였습니다.
  • 신상정보 등록 대상 성범죄자 64명 소재 불명
    • 입력 2012-09-18 07:53:15
    • 수정2012-09-18 16:36:23
    사회
신상정보를 등록해야 하는 성범죄 전과자 가운데 64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경찰청은 지난달 27일부터 지난 14일까지 신상정보 등록 대상인 성범죄자 4천 5백여 명을 특별점검한 결과, 이 가운데 64명의 소재가 파악되지 않아 지명 수배했다고 밝혔습니다.

경찰은 또 형 확정 뒤 신상정보를 등록하지 않거나 변경된 정보를 30일 안에 신고하지 않는 등 위법 사실이 발견된 339명을 입건했다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