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아파트 거래, 9·10 대책 이후 ‘얼음’
입력 2012.09.18 (09:16) 수정 2012.09.18 (16:09) 부동산
정부가 9.10대책을 발표한 이후 서울 아파트의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일주일새 17건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포털 닥터아파트는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의 아파트 거래량 자료를 분석한 결과 9월 거래량 총 129건 가운데 112건이 대책 발표 이전에 거래됐으며 10일 이후 거래량은 17건에 불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강남권에서는 소형 아파트 1가구만 매매됐으며 25개 구 가운데 15개 구의 거래는 전혀 없었습니다.



닥터아파트는 취득세 감면 시기가 확정되기 전까지는 이같은 분위기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 서울 아파트 거래, 9·10 대책 이후 ‘얼음’
    • 입력 2012-09-18 09:16:38
    • 수정2012-09-18 16:09:37
    부동산
정부가 9.10대책을 발표한 이후 서울 아파트의 거래량이 급감하면서 일주일새 17건에 그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부동산포털 닥터아파트는 서울부동산정보광장의 아파트 거래량 자료를 분석한 결과 9월 거래량 총 129건 가운데 112건이 대책 발표 이전에 거래됐으며 10일 이후 거래량은 17건에 불과했다고 밝혔습니다.



강남권에서는 소형 아파트 1가구만 매매됐으며 25개 구 가운데 15개 구의 거래는 전혀 없었습니다.



닥터아파트는 취득세 감면 시기가 확정되기 전까지는 이같은 분위기가 이어질 것으로 전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