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정위원장 “연못 물 모두 퍼내면 안 돼”
입력 2012.09.18 (11:12) 수정 2012.09.18 (16:09) 경제
김동수 공정거래위원장이 삼성전자와 현대자동차 등 15개 대기업 최고경영자들을 만나 중소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전달하고 동반성장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오늘 열린 간담회에서 '연못의 물을 모두 퍼내 고기를 잡으면 나중에 잡을 고기가 없어진다'는 옛 말을 인용하며, 강한 톤으로 중소기업과의 상생을 주문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와 관련해 앞으로 '징벌적 손해배상제도'를 '부당 단가인하' 분야까지 확대하는 한편, 구두 발주나 기술 탈취 등 대기업의 불공정 행위에 대해서도 엄정하게 처리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덧붙여 추석 명절을 맞아 자금 사정이 여의치 않은 중소 협력사에 납품대금을 먼저 지급해 넉넉한 명절을 보낼 수 있게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 공정위원장 “연못 물 모두 퍼내면 안 돼”
    • 입력 2012-09-18 11:12:16
    • 수정2012-09-18 16:09:35
    경제
김동수 공정거래위원장이 삼성전자와 현대자동차 등 15개 대기업 최고경영자들을 만나 중소기업들의 애로사항을 전달하고 동반성장의 중요성을 강조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오늘 열린 간담회에서 '연못의 물을 모두 퍼내 고기를 잡으면 나중에 잡을 고기가 없어진다'는 옛 말을 인용하며, 강한 톤으로 중소기업과의 상생을 주문했습니다.

김 위원장은 이와 관련해 앞으로 '징벌적 손해배상제도'를 '부당 단가인하' 분야까지 확대하는 한편, 구두 발주나 기술 탈취 등 대기업의 불공정 행위에 대해서도 엄정하게 처리할 방침이라고 밝혔습니다.

덧붙여 추석 명절을 맞아 자금 사정이 여의치 않은 중소 협력사에 납품대금을 먼저 지급해 넉넉한 명절을 보낼 수 있게 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