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일원 헌법재판관 인사청문회 열려
입력 2012.09.18 (18:07) 정치
국회는 오늘 강일원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열어 자질과 도덕성 등을 검증했습니다.

오늘 청문회에서 여야는 강 후보자의 재개발 아파트 위장 전입 의혹과 아파트 구매 당시 세금 탈루 의혹, 병역 면제 사유, 아들의 장학금 수혜 의혹 등을 집중적으로 질의했습니다.

오늘 청문회는 여야가 지난주 김이수, 안창호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못한 데 대해 서로의 책임을 물으며 공방을 벌이면서 30분간 정회되기도 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지난 14일 보고서를 채택하기로 합의했는데도 민주당이 갑자기 입장을 바꿨다고 주장했고, 민주당은 안창호 후보자의 재산 관련 의혹이 규명되지 않은 상태에서 시한에 쫓겨 서둘러 마무리하는 것이 능사는 아니라고 맞섰습니다.

국회 인사청문특위는 오늘 청문회를 끝낸 뒤 강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하고, 내일 본회의에서 선출안을 처리한다는 계획이지만, 안창호, 김이수 후보자에 대한 여야 간 이견으로 강 후보자 선출안 처리 여부도 불투명한 상황입니다.
  • 강일원 헌법재판관 인사청문회 열려
    • 입력 2012-09-18 18:07:12
    정치
국회는 오늘 강일원 헌법재판소 재판관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회를 열어 자질과 도덕성 등을 검증했습니다.

오늘 청문회에서 여야는 강 후보자의 재개발 아파트 위장 전입 의혹과 아파트 구매 당시 세금 탈루 의혹, 병역 면제 사유, 아들의 장학금 수혜 의혹 등을 집중적으로 질의했습니다.

오늘 청문회는 여야가 지난주 김이수, 안창호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보고서가 채택되지 못한 데 대해 서로의 책임을 물으며 공방을 벌이면서 30분간 정회되기도 했습니다.

새누리당은 지난 14일 보고서를 채택하기로 합의했는데도 민주당이 갑자기 입장을 바꿨다고 주장했고, 민주당은 안창호 후보자의 재산 관련 의혹이 규명되지 않은 상태에서 시한에 쫓겨 서둘러 마무리하는 것이 능사는 아니라고 맞섰습니다.

국회 인사청문특위는 오늘 청문회를 끝낸 뒤 강 후보자에 대한 인사청문경과보고서를 채택하고, 내일 본회의에서 선출안을 처리한다는 계획이지만, 안창호, 김이수 후보자에 대한 여야 간 이견으로 강 후보자 선출안 처리 여부도 불투명한 상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