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외교부 “반일시위는 주권수호 목소리”
입력 2012.09.18 (22:45) 국제
중국 외교부 훙레이 대변인은 오늘 중국 전역에서 일어난 반일 시위를 "주권을 수호하는 목소리"라고 평가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 민중이 자발적으로 일어나 일본 정부의 전후 국제 질서에 대한 도전에 항의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또 중국 해양감시선들이 대거 댜오위다오, 일본명 센카쿠에 다시 접근한 것과 관련해 중국 관할 해역에서 정기적인 주권 수호 순찰을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훙 대변인은 후쿠오카에 있는 중국 총영사관이 연막탄 공격을 받은 것과 관련해 일본에 강력한 항의의 뜻을 밝히며 용의자를 사법처리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 中외교부 “반일시위는 주권수호 목소리”
    • 입력 2012-09-18 22:45:52
    국제
중국 외교부 훙레이 대변인은 오늘 중국 전역에서 일어난 반일 시위를 "주권을 수호하는 목소리"라고 평가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오늘 정례 브리핑에서 "중국 민중이 자발적으로 일어나 일본 정부의 전후 국제 질서에 대한 도전에 항의했다"며 이 같이 말했습니다.

훙 대변인은 또 중국 해양감시선들이 대거 댜오위다오, 일본명 센카쿠에 다시 접근한 것과 관련해 중국 관할 해역에서 정기적인 주권 수호 순찰을 하는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한편 훙 대변인은 후쿠오카에 있는 중국 총영사관이 연막탄 공격을 받은 것과 관련해 일본에 강력한 항의의 뜻을 밝히며 용의자를 사법처리할 것을 요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