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국회 무상보육·학교폭력 등 민생 쟁점 논의
입력 2012.09.26 (13:12) 수정 2012.09.26 (15:33) 정치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오늘 전체회의를 열어 만 5세 이하 유아에 대한 무상보육의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영유아보육법 개정안을 논의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무상보육의 필요성에 대체로 공감하고 임채민 보건복지부 장관 등을 상대로 정부 정책을 수정한 배경을 물었지만, 일부 야당 의원들이 재논의를 주장해 법안이 전체회의에 계류됐습니다.

외교통상통일위원회는 지난해 7월 독립한 아프리카 남수단의 평화 정착 등을 지원하기 위한 3백명 규모의 PKO, 평화유지군 파병 동의안 등을 처리했습니다.

학교폭력대책특별위원회는 교과부와 법무부, 여성가족부, 경찰청 등 9개 유관 부처 장·차관들로부터 첫 업무보고를 받고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지금까지 학교폭력 근절 대책이 여러가지 제시됐지만, 각 정부 부처별로 유기적이지 못해 실효성이 없었다고 지적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에서는 언론청문회 실시 문제 등을 놓고 여야가 공방을 벌였습니다.

환경노동위원회는 MBC 노조 파업과 관련해 김재철 MBC 사장과 정영하 MBC 노조위원장 등을 고용노동부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했습니다.
  • 국회 무상보육·학교폭력 등 민생 쟁점 논의
    • 입력 2012-09-26 13:12:55
    • 수정2012-09-26 15:33:39
    정치
국회 법제사법위원회는 오늘 전체회의를 열어 만 5세 이하 유아에 대한 무상보육의 법적 근거를 마련하는 영유아보육법 개정안을 논의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무상보육의 필요성에 대체로 공감하고 임채민 보건복지부 장관 등을 상대로 정부 정책을 수정한 배경을 물었지만, 일부 야당 의원들이 재논의를 주장해 법안이 전체회의에 계류됐습니다.

외교통상통일위원회는 지난해 7월 독립한 아프리카 남수단의 평화 정착 등을 지원하기 위한 3백명 규모의 PKO, 평화유지군 파병 동의안 등을 처리했습니다.

학교폭력대책특별위원회는 교과부와 법무부, 여성가족부, 경찰청 등 9개 유관 부처 장·차관들로부터 첫 업무보고를 받고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여야 의원들은 지금까지 학교폭력 근절 대책이 여러가지 제시됐지만, 각 정부 부처별로 유기적이지 못해 실효성이 없었다고 지적했습니다.

문화체육관광방송통신위원회에서는 언론청문회 실시 문제 등을 놓고 여야가 공방을 벌였습니다.

환경노동위원회는 MBC 노조 파업과 관련해 김재철 MBC 사장과 정영하 MBC 노조위원장 등을 고용노동부 국정감사 증인으로 채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