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수자원공사, 태국 물관리 사업 ‘첫 관문’ 넘어
입력 2012.09.26 (13:49) 수정 2012.09.26 (15:51) 경제
태국의 통합 물관리사업에 한국 기업이 입찰자격 사전심사를 통과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한국수자원공사와 평화엔지니어링 컨소시엄 등 2곳이 태국 통합 물관리사업의 입찰자격사전심사를 통과했다면서 이로써 올해 말까지 제출해야 하는 통합물관리 사업 종합계획 수립의 입찰 자격을 얻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수자원공사는 현대건설과 대림산업 등 대형 건설사가 참여하는 컨소시엄을 구성해 입찰에 참여할 계획입니다.

전문가들은 종합계획 수주 경쟁에 우리나라와 일본, 중국의 3파전이 치열하게 전개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 수자원공사, 태국 물관리 사업 ‘첫 관문’ 넘어
    • 입력 2012-09-26 13:49:00
    • 수정2012-09-26 15:51:37
    경제
태국의 통합 물관리사업에 한국 기업이 입찰자격 사전심사를 통과했습니다.

국토해양부는 한국수자원공사와 평화엔지니어링 컨소시엄 등 2곳이 태국 통합 물관리사업의 입찰자격사전심사를 통과했다면서 이로써 올해 말까지 제출해야 하는 통합물관리 사업 종합계획 수립의 입찰 자격을 얻게 됐다고 밝혔습니다.

수자원공사는 현대건설과 대림산업 등 대형 건설사가 참여하는 컨소시엄을 구성해 입찰에 참여할 계획입니다.

전문가들은 종합계획 수주 경쟁에 우리나라와 일본, 중국의 3파전이 치열하게 전개될 것으로 내다봤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