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사라지는 쪽방촌
입력 2012.09.26 (20:00) 포토뉴스
사라지는 쪽방촌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한 주민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사라지는 쪽방촌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주민들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사라지는 쪽방촌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주민들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사라지는 쪽방촌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주민들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철거된 쪽방촌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 재개발 공사현장에서 보금자리주택 건설 착공식이 열리고 있다.
  • 사라지는 쪽방촌
    • 입력 2012-09-26 20:00:11
    포토뉴스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한 주민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한 주민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한 주민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한 주민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인천지역의 가장 오래된 쪽방촌 '괭이부리마을' 재개발이 추진되는 가운데 26일 오후 인천시 동구 만석동 괭이부리마을에서 한 주민이 공사현장을 지나가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