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박지성 도움! QPR서 첫 공격포인트
입력 2012.09.27 (07:24) 수정 2012.09.27 (09:05)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퀸스파크레인저스(QPR)의 ‘캡틴’ 박지성(31)이 올 시즌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다.



박지성은 26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로드 경기장에서 열린 2012-2013 캐피털원컵(리그컵) 3라운드, 레딩과의 홈경기에서 전반 14분 페널티 지역 좌측의 데이비드 호이트에게 패스를 연결해 선제골을 도왔다.



지난 8월 QPR의 주장으로 이번 시즌 출발을 알린 지 약 한 달이 지나고서 터진 첫 공격포인트다.



박지성은 후반 22분까지 총 67분을 뛰고 바비 자모라와 교체됐다.



오른쪽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해 중앙과 측면에서 위치를 바꿔가며 공수를 오간 박지성은 여러 차례 적극적인 침투를 시도하면서 반칙을 유도해냈다.



기회가 왔을 때 슈팅을 날리는 것도 주저하지 않았다.



이날 박지성의 활약에도 QPR은 후반에 연속 골을 허용해 2-3으로 역전패했다.



QPR은 박지성을 오른쪽에 배치하고 데이비드 호일렛, 제이미 마키, 지브릴 시세 등을 전방에 배치해 공격을 주도했다.



선제골을 얻어낸 것도 QPR이었다.



그러나 QPR은 선제골을 터뜨린 지 2분 만인 전반 16분 레딩의 카스파스 고르크스에게 동점골을 얻어맞았다.



박지성이 교체돼 나간 뒤인 후반 26분, 지브릴 시세가 대포알같은 중거리슛을 성공시켜 QPR이 다시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QPR은 후반 31분 레딩의 니키 쇼레이에게 동점골, 후반 36분 파벨 보그렙냐크에게 역전 결승골까지 허용해 결국 무릎을 꿇었다.



아스널은 3부리그 팀 코번트리시티를 상대로 캐피털원컵 3라운드 홈경기에서 6-1 대승을 거뒀다.



올리비에 지루가 전반 39분 선제골을 신고했고 후반 12분 알렉스 옥슬레이드 챔벌린, 후반 18분 안드레이 아르샤빈, 후반 29분 테오 월컷, 후반 35분 이그나시 미켈, 후반 추가시간 월컷 등이 아스널의 득점을 책임졌다.



코번트리시티는 후반 33분 칼룸 볼이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뉴캐슬을 2-1로 꺾었다.



허벅지 부상에서 돌아온 웨인 루니가 뉴캐슬의 수비진을 뒤흔들었다.



톰 클레벌리와 안데르손이 각각 한 골씩을 추가해 승리를 이끌었다.



뉴캐슬은 후반 16분 교체 투입된 파피스 시세가 투입 1분 만인 후반 17분 만회골을 터뜨리는 데 만족해야 했다.



리버풀은 웨스트브로미치를 2-1로 꺾었고 토트넘은 칼라일 유나이티드를 3-0으로 제압했다.
  • 박지성 도움! QPR서 첫 공격포인트
    • 입력 2012-09-27 07:24:36
    • 수정2012-09-27 09:05:33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퀸스파크레인저스(QPR)의 ‘캡틴’ 박지성(31)이 올 시즌 첫 공격 포인트를 기록했다.



박지성은 26일(현지시간) 영국 런던의 로프터스로드 경기장에서 열린 2012-2013 캐피털원컵(리그컵) 3라운드, 레딩과의 홈경기에서 전반 14분 페널티 지역 좌측의 데이비드 호이트에게 패스를 연결해 선제골을 도왔다.



지난 8월 QPR의 주장으로 이번 시즌 출발을 알린 지 약 한 달이 지나고서 터진 첫 공격포인트다.



박지성은 후반 22분까지 총 67분을 뛰고 바비 자모라와 교체됐다.



오른쪽 측면 미드필더로 선발 출장해 중앙과 측면에서 위치를 바꿔가며 공수를 오간 박지성은 여러 차례 적극적인 침투를 시도하면서 반칙을 유도해냈다.



기회가 왔을 때 슈팅을 날리는 것도 주저하지 않았다.



이날 박지성의 활약에도 QPR은 후반에 연속 골을 허용해 2-3으로 역전패했다.



QPR은 박지성을 오른쪽에 배치하고 데이비드 호일렛, 제이미 마키, 지브릴 시세 등을 전방에 배치해 공격을 주도했다.



선제골을 얻어낸 것도 QPR이었다.



그러나 QPR은 선제골을 터뜨린 지 2분 만인 전반 16분 레딩의 카스파스 고르크스에게 동점골을 얻어맞았다.



박지성이 교체돼 나간 뒤인 후반 26분, 지브릴 시세가 대포알같은 중거리슛을 성공시켜 QPR이 다시 리드를 잡았다.



그러나 QPR은 후반 31분 레딩의 니키 쇼레이에게 동점골, 후반 36분 파벨 보그렙냐크에게 역전 결승골까지 허용해 결국 무릎을 꿇었다.



아스널은 3부리그 팀 코번트리시티를 상대로 캐피털원컵 3라운드 홈경기에서 6-1 대승을 거뒀다.



올리비에 지루가 전반 39분 선제골을 신고했고 후반 12분 알렉스 옥슬레이드 챔벌린, 후반 18분 안드레이 아르샤빈, 후반 29분 테오 월컷, 후반 35분 이그나시 미켈, 후반 추가시간 월컷 등이 아스널의 득점을 책임졌다.



코번트리시티는 후반 33분 칼룸 볼이 한 골을 만회하는 데 그쳤다.



맨체스터 유나이티드는 뉴캐슬을 2-1로 꺾었다.



허벅지 부상에서 돌아온 웨인 루니가 뉴캐슬의 수비진을 뒤흔들었다.



톰 클레벌리와 안데르손이 각각 한 골씩을 추가해 승리를 이끌었다.



뉴캐슬은 후반 16분 교체 투입된 파피스 시세가 투입 1분 만인 후반 17분 만회골을 터뜨리는 데 만족해야 했다.



리버풀은 웨스트브로미치를 2-1로 꺾었고 토트넘은 칼라일 유나이티드를 3-0으로 제압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