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예고] 곽노현 실형 확정…교육감직 상실 外
입력 2012.09.27 (20:32)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이 징역 1년의 실형이 확정돼 자리에서 물러났습니다. 학생인권조례 등 곽 교육감이 그동안 추진해온 서울시 교육 정책에 혼란이 예상됩니다.

100세 시대…건강↑·가족 만족도↓

평균 수명이 늘면서 100세 노인이 처음으로 한해 천 명을 넘겼습니다. 도시 노인들은 농촌보다 건강하지만 가족 관계에 대한 만족도는 더 낮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화장률 71% ‘급증’…자연장은 3%

장례 문화의 변화로 화장률이 크게 늘었지만 분묘를 쓰는 관습은 아직도 변하지 않고 있습니다. 자연장의 비율은 3%에 불과했습니다.

웅진홀딩스 법정 관리…후폭풍

극동건설에 이어 연대보증 부담을 진 웅진홀딩스도 동반 법정관리에 들어가면서 시장에 후폭풍이 불고 있습니다. 웅진 계열사의 부채는 4조 원이 넘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귀성길 중부 비…연휴 기온 ‘뚝’

추석 귀성 행렬이 시작되는 내일 중부 지방에 최고 20mm의 비가 예상돼 빗길 운전에 주의가 요망됩니다. 비가 그치면 연휴 기간 다소 쌀쌀하겠습니다.

9시 뉴스에서 뵙겠습니다.
  • [뉴스9 예고] 곽노현 실형 확정…교육감직 상실 外
    • 입력 2012-09-27 20:32:17
    뉴스
곽노현 서울시 교육감이 징역 1년의 실형이 확정돼 자리에서 물러났습니다. 학생인권조례 등 곽 교육감이 그동안 추진해온 서울시 교육 정책에 혼란이 예상됩니다.

100세 시대…건강↑·가족 만족도↓

평균 수명이 늘면서 100세 노인이 처음으로 한해 천 명을 넘겼습니다. 도시 노인들은 농촌보다 건강하지만 가족 관계에 대한 만족도는 더 낮은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화장률 71% ‘급증’…자연장은 3%

장례 문화의 변화로 화장률이 크게 늘었지만 분묘를 쓰는 관습은 아직도 변하지 않고 있습니다. 자연장의 비율은 3%에 불과했습니다.

웅진홀딩스 법정 관리…후폭풍

극동건설에 이어 연대보증 부담을 진 웅진홀딩스도 동반 법정관리에 들어가면서 시장에 후폭풍이 불고 있습니다. 웅진 계열사의 부채는 4조 원이 넘는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귀성길 중부 비…연휴 기온 ‘뚝’

추석 귀성 행렬이 시작되는 내일 중부 지방에 최고 20mm의 비가 예상돼 빗길 운전에 주의가 요망됩니다. 비가 그치면 연휴 기간 다소 쌀쌀하겠습니다.

9시 뉴스에서 뵙겠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