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러'우랄 석유공장 화재 사망자 10명으로 늘어
입력 2012.10.05 (17:33) 국제
러시아 우랄산맥 인근의 한티-만시이스크 자치주에 있는 석유 폐기물 처리 공장에서 발생한 화재로 5일 현재까지 사망자가 10명으로 늘어났다고 조사위원회 지역부가 밝혔습니다.

이번 화재는 지난 달 29일 한티-만시이스크 북쪽 66km 지점에 있는 석유 폐기물 처리 공장에서 발생했습니다.

비상사태부는 이에 앞서 이번 화재로 최소 8명이 숨지고 8명이 부상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 러'우랄 석유공장 화재 사망자 10명으로 늘어
    • 입력 2012-10-05 17:33:58
    국제
러시아 우랄산맥 인근의 한티-만시이스크 자치주에 있는 석유 폐기물 처리 공장에서 발생한 화재로 5일 현재까지 사망자가 10명으로 늘어났다고 조사위원회 지역부가 밝혔습니다.

이번 화재는 지난 달 29일 한티-만시이스크 북쪽 66km 지점에 있는 석유 폐기물 처리 공장에서 발생했습니다.

비상사태부는 이에 앞서 이번 화재로 최소 8명이 숨지고 8명이 부상했다고 밝힌 바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