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루니 ‘오늘 골맛 좋다~!’
입력 2012.10.18 (08:55) 포토뉴스
‘오늘 골맛 좋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제라드가 나가신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제라드가 드리블을 하고 있다.
철벽 방어란 이런 것!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애슐리 콜(오른쪽)의 돌파에 카밀 그로시키(왼쪽)이 방해를 하고 있다.
글릭 ‘역전골, 짜릿하구나!’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후반 25분 극적인 동점골을 터트린 카밀 글릭이 환호하고 있다.
왠지 모를 동병상련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잉글랜드 골키퍼 조하트와 폴란드의 골키퍼 프로제미슬라브 타이톤이 포옹을 나누고 있다.
새로운 드리블?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애슐리 콜이 드리블 도중 넘어지고 있다.
  • 루니 ‘오늘 골맛 좋다~!’
    • 입력 2012-10-18 08:55:06
    포토뉴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18일(현지시간) 폴란드 바르샤바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2014 브라질월드텁 유럽지역 예선 H조 잉글랜드와 폴란드의 경기에서 전반 31분 선제골을 터트린 웨인루니가 기뻐하고 있다. 이날 잉글랜드와 폴란드는 1-1 무승부를 기록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