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종합비타민 매일 복용 남성, 암 위험 낮아져
입력 2012.10.18 (13:03) 수정 2012.10.18 (13:04) 연합뉴스
종합비타민을 매일 복용하는 남성에게서 암 위험이 평균 8% 정도 낮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 대학 브리검 여성병원의 마이클 가지아노(Michael Gaziano) 박사가 50세 이상 남성 의사 1만4천700명을 대상으로 평균 11.2년에 걸쳐 실시한 조사분석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AP통신과 헬스데이 뉴스가 17일 보도했다.



암 위험 8% 감소는 건전한 식습관, 운동, 금연으로 얻을 수 있는 20~30%에 비하면 대단한 것이 못 된다.



그나마도 중년 이상 남성들에게 가장 빈발하는 전립선암 위험에는 감소 효과가 전혀 없었다.



이에 비해 방광암, 폐암, 대장암 위험은 다소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통계학적으로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수준은 아니었다.



전에 암을 겪고 생존한 사람도 종합비타민을 복용한 경우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서는 암 발생률이 다소 낮았다.



그러나 암 사망률은 종합비타민을 복용한 그룹과 복용하지 않은 대조군 사이에 차이가 없었다.



다만 종합비타민의 장기복용에 의한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이 결과는 50세 이상 남성에게만 해당될 뿐 여성이나 다른 연령대 사람들에서는 다른 결과가 나올 수도 있을 것이라고 가지아노 박사는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이 연구팀은 종합비타민이 암 외에 심장병, 안 질환, 인지기능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분석결과도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이 연구결과는 캘리포니아 주 애너하임에서 열리고 있는 미국암연구학회 연례암예방학술회의에서 발표되는 동시에 미국의사협회(AMA) 저널 온라인판에 실렸다.
  • 종합비타민 매일 복용 남성, 암 위험 낮아져
    • 입력 2012-10-18 13:03:11
    • 수정2012-10-18 13:04:23
    연합뉴스
종합비타민을 매일 복용하는 남성에게서 암 위험이 평균 8% 정도 낮아진다는 연구결과가 나왔다.



미국 하버드 대학 브리검 여성병원의 마이클 가지아노(Michael Gaziano) 박사가 50세 이상 남성 의사 1만4천700명을 대상으로 평균 11.2년에 걸쳐 실시한 조사분석 결과 이 같은 사실이 밝혀졌다고 AP통신과 헬스데이 뉴스가 17일 보도했다.



암 위험 8% 감소는 건전한 식습관, 운동, 금연으로 얻을 수 있는 20~30%에 비하면 대단한 것이 못 된다.



그나마도 중년 이상 남성들에게 가장 빈발하는 전립선암 위험에는 감소 효과가 전혀 없었다.



이에 비해 방광암, 폐암, 대장암 위험은 다소 낮아지는 것으로 나타났지만 통계학적으로 의미를 부여할 수 있는 수준은 아니었다.



전에 암을 겪고 생존한 사람도 종합비타민을 복용한 경우 그렇지 않은 사람에 비해서는 암 발생률이 다소 낮았다.



그러나 암 사망률은 종합비타민을 복용한 그룹과 복용하지 않은 대조군 사이에 차이가 없었다.



다만 종합비타민의 장기복용에 의한 부작용은 없는 것으로 나타났다.



그러나 이 결과는 50세 이상 남성에게만 해당될 뿐 여성이나 다른 연령대 사람들에서는 다른 결과가 나올 수도 있을 것이라고 가지아노 박사는 확대 해석을 경계했다.



이 연구팀은 종합비타민이 암 외에 심장병, 안 질환, 인지기능에 미치는 영향에 관한 분석결과도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이 연구결과는 캘리포니아 주 애너하임에서 열리고 있는 미국암연구학회 연례암예방학술회의에서 발표되는 동시에 미국의사협회(AMA) 저널 온라인판에 실렸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