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택시가 가로등 들이받아 운전자 중태
입력 2012.10.18 (17:00) 사회
오늘 오후 1시쯤 서울 화곡동 도로에서 택시가 가로등과 건물을 잇따라 들이받아 택시기사 56살 오모씨가 크게 다쳤습니다.

오씨는 사고 직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의식이 없는 상태입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 택시가 가로등 들이받아 운전자 중태
    • 입력 2012-10-18 17:00:31
    사회
오늘 오후 1시쯤 서울 화곡동 도로에서 택시가 가로등과 건물을 잇따라 들이받아 택시기사 56살 오모씨가 크게 다쳤습니다.

오씨는 사고 직후 병원으로 옮겨졌지만 의식이 없는 상태입니다.

경찰은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