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답답한 패배 최강희호 ‘고개 숙이다’
입력 2012.10.18 (19:54) 포토뉴스
고개 숙인 최강희호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웃을 수가 없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빨리 집에 가고 싶어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미소 잃은 최강희 감독
최강희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이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에서 0:1로 패한 후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하고 있다.
어두운 표정
최강희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이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에서 0:1로 패한 후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 후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고민 많아진 감독
최강희 축구국가대표팀 감독이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에서 0:1로 패한 후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 후 기자들의 질문을 받고 있다.
  • 답답한 패배 최강희호 ‘고개 숙이다’
    • 입력 2012-10-18 19:54:51
    포토뉴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2014 브라질월드컵 아시아 최종예선 4차전 이란 원정을 떠났던 대표팀이 0:1로 패한 후 굳은표정으로 18일 오후 인천국제공항으로 도착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