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계 프랑스 펠르랭장관, 방한 내년 상반기로 늦춰”
입력 2012.10.18 (22:42) 국제
한국 입양인 출신인 플뢰르 펠르랭 프랑스 중소기업·혁신·디지털경제장관이 당초 올해 말로 예정했던 우리나라 방문을 내년 상반기로 연기했다고 르 피가로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펠르랭 장관이 한국에서 오는 12월 19일 대통령 선거가 치러지는 것을 감안해 방문 일정을 연기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펠르랭 장관은 지난 6월 주 프랑스 한국특파원단과의 인터뷰에서 디지털 경제를 담당하는 주무장관으로서 초고속통신망이 가장 잘 발달된 힌국의 시스템 모델을 배워 프랑스에 접목시키고 싶다며 우리나라 방문을 추진해왔습니다.
  • “한국계 프랑스 펠르랭장관, 방한 내년 상반기로 늦춰”
    • 입력 2012-10-18 22:42:40
    국제
한국 입양인 출신인 플뢰르 펠르랭 프랑스 중소기업·혁신·디지털경제장관이 당초 올해 말로 예정했던 우리나라 방문을 내년 상반기로 연기했다고 르 피가로 신문이 보도했습니다.

이 신문은 펠르랭 장관이 한국에서 오는 12월 19일 대통령 선거가 치러지는 것을 감안해 방문 일정을 연기했다고 전했습니다.

앞서 펠르랭 장관은 지난 6월 주 프랑스 한국특파원단과의 인터뷰에서 디지털 경제를 담당하는 주무장관으로서 초고속통신망이 가장 잘 발달된 힌국의 시스템 모델을 배워 프랑스에 접목시키고 싶다며 우리나라 방문을 추진해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