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빅뱅 첫 미국 공연에 2만 4천 관객 환호
입력 2012.11.05 (13:05) 수정 2012.11.05 (19:29) 연합뉴스
그룹 빅뱅이 첫 미국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5일 전했다.



지난 2-3일(현지 시간)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혼다 센터에서 열린 빅뱅의 첫 미국 공연에는 2만4천여명의 관객이 몰렸다.



관객 중에는 미국 인기 드라마 '글리(Glee)'의 주연 배우 해리 슘 주니어와 케빈 맥헤일 등 유명 인사들도 눈에 띄었다고 YG는 전했다.



'스틸 얼라이브(Still Alive)'로 무대를 연 빅뱅은 '거짓말' '하루하루' '천국' '판타스틱 베이비(Fantastic Baby)' 등 총 23곡의 노래를 선보였다.



특히 지드래곤은 최근 발표한 자신의 솔로 앨범 타이틀곡 '크레용'을 리믹스 버전으로 선보여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YG는 "빅뱅의 이번 공연은 역대 한국 가수들의 미국 공연 중 최대 규모"라면서 "별도의 프로모션 없이도 2회 공연 모두 순식간에 매진돼 현지 스태프들도 놀라워했다"고 전했다.



빅뱅은 오는 8-9일 뉴저지, 14일 페루 리마에서 미주 투어를 이어간다.



YG는 빅뱅이 이번 미주 투어로 총 5만5천 명의 관객을 동원할 것으로 예상했다.




  • 빅뱅 첫 미국 공연에 2만 4천 관객 환호
    • 입력 2012-11-05 13:05:46
    • 수정2012-11-05 19:29:26
    연합뉴스
그룹 빅뱅이 첫 미국 공연을 성공적으로 마쳤다고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가 5일 전했다.



지난 2-3일(현지 시간) 캘리포니아주 애너하임의 혼다 센터에서 열린 빅뱅의 첫 미국 공연에는 2만4천여명의 관객이 몰렸다.



관객 중에는 미국 인기 드라마 '글리(Glee)'의 주연 배우 해리 슘 주니어와 케빈 맥헤일 등 유명 인사들도 눈에 띄었다고 YG는 전했다.



'스틸 얼라이브(Still Alive)'로 무대를 연 빅뱅은 '거짓말' '하루하루' '천국' '판타스틱 베이비(Fantastic Baby)' 등 총 23곡의 노래를 선보였다.



특히 지드래곤은 최근 발표한 자신의 솔로 앨범 타이틀곡 '크레용'을 리믹스 버전으로 선보여 뜨거운 반응을 얻었다.



YG는 "빅뱅의 이번 공연은 역대 한국 가수들의 미국 공연 중 최대 규모"라면서 "별도의 프로모션 없이도 2회 공연 모두 순식간에 매진돼 현지 스태프들도 놀라워했다"고 전했다.



빅뱅은 오는 8-9일 뉴저지, 14일 페루 리마에서 미주 투어를 이어간다.



YG는 빅뱅이 이번 미주 투어로 총 5만5천 명의 관객을 동원할 것으로 예상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