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佛, “난방비 부담에 난방 못해”
입력 2012.11.05 (13:06) 수정 2012.11.05 (20:50)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난방비 부담 때문에 겨울철 제대로 실내 난방을 하지 못하는 프랑스 가정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리포트>

이 가정은 난방을 하지 않은 채 실내 온도 11.5도로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난방비를 아끼기 위해섭니다.

조사 결과 지난해 겨울 프랑스인의 48%는 추위에도 불구하고 난방 온도를 낮추고 지냈고. 이 가운데 11%는 전기, 가스 등 난방비를 내기 어려운 형편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터뷰> "에너지 사용료를 내지 못해 공급이 차단될 때까지 그냥 있지 말고, 난방을 위한 사회 지원 서비스 신청을 하십시오."

이렇게 난방비 부담 때문에 난방을 적절히 하지 못하는 프랑스 가정이 점점 늘고 있는데요.

난방비가 많이 나오는 이유로는 집이 오래돼 난방 효율이 떨어지는 경우가 가장 많습니다.

월 170만 원 연금을 받아 생활하는 이 80대 할머니는 전기와 난방비로 한 해 600만 원 정도를 지출하고 있는데요.

프랑스 380만 가정이 현재 난방비와 전기 사용료로 수입의 10% 이상을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 佛, “난방비 부담에 난방 못해”
    • 입력 2012-11-05 13:06:18
    • 수정2012-11-05 20:50:58
    뉴스 12
<앵커 멘트>

난방비 부담 때문에 겨울철 제대로 실내 난방을 하지 못하는 프랑스 가정이 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리포트>

이 가정은 난방을 하지 않은 채 실내 온도 11.5도로 생활을 하고 있습니다.

난방비를 아끼기 위해섭니다.

조사 결과 지난해 겨울 프랑스인의 48%는 추위에도 불구하고 난방 온도를 낮추고 지냈고. 이 가운데 11%는 전기, 가스 등 난방비를 내기 어려운 형편인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인터뷰> "에너지 사용료를 내지 못해 공급이 차단될 때까지 그냥 있지 말고, 난방을 위한 사회 지원 서비스 신청을 하십시오."

이렇게 난방비 부담 때문에 난방을 적절히 하지 못하는 프랑스 가정이 점점 늘고 있는데요.

난방비가 많이 나오는 이유로는 집이 오래돼 난방 효율이 떨어지는 경우가 가장 많습니다.

월 170만 원 연금을 받아 생활하는 이 80대 할머니는 전기와 난방비로 한 해 600만 원 정도를 지출하고 있는데요.

프랑스 380만 가정이 현재 난방비와 전기 사용료로 수입의 10% 이상을 지출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