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세계의 공장’ 중국 제조업체, 인력난 가중
입력 2012.11.05 (14:10) 수정 2012.11.05 (19:22) 국제
'세계의 공장' 중국의 제조업체들이 인력난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중국 '성시신보'는 칭다오의 제조업체들이 겪는 심각한 구인난을 상세히 전했습니다.

신문이 취재한 한 해산물 가공업체는 전체 생산 설비를 돌리는 데 필요한 4천 5백 명의 인력 가운데 천 명을 구하지 못했습니다.

이런 사정은 중소기업으로 갈수록 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같은 현상은 2,30 대 대부분이 생산직 취업을 꺼리는데다 중국 정부가 농촌진흥책을 강화하면서 고향을 떠나 멀리 대도시로 향하는 농민공이 점차 줄어들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 ‘세계의 공장’ 중국 제조업체, 인력난 가중
    • 입력 2012-11-05 14:10:52
    • 수정2012-11-05 19:22:38
    국제
'세계의 공장' 중국의 제조업체들이 인력난에 시달리고 있습니다.

중국 '성시신보'는 칭다오의 제조업체들이 겪는 심각한 구인난을 상세히 전했습니다.

신문이 취재한 한 해산물 가공업체는 전체 생산 설비를 돌리는 데 필요한 4천 5백 명의 인력 가운데 천 명을 구하지 못했습니다.

이런 사정은 중소기업으로 갈수록 심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같은 현상은 2,30 대 대부분이 생산직 취업을 꺼리는데다 중국 정부가 농촌진흥책을 강화하면서 고향을 떠나 멀리 대도시로 향하는 농민공이 점차 줄어들고 있기 때문으로 분석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