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석유제품 1~10월 468억 달러 수출 ‘1위 고수’
입력 2012.11.05 (15:11) 수정 2012.11.05 (17:09) 경제
석유제품이 10개월 연속 수출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대한석유협회에 따르면 지난 달 석유제품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7% 증가한 51억9천600만달러로 잠정 집계돼 46억 달러인 반도체를 제치고 수출 1위 자리를 고수했습니다.

석유제품은 올들어 지난달까지 누적으로도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한 468억 달러로 최대 수출품목 자리를 굳게 지켰습니다.

반도체는 415억달러로 2위를 차지했고, 일반기계, 자동차, 석유화학 등의 순이었습니다.

석유제품은 지난해 516억 달러의 수출 실적으로 우리나라 주요 수출품 가운데 565억 달러인 선박에 이어 2위를 차지했습니다.

전체 수출액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2010년 6.8%, 지난해 9.3%, 올해는 10월까지 10.3% 등으로 국내 정유사의 수출 다변화 전략 덕에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 석유제품 1~10월 468억 달러 수출 ‘1위 고수’
    • 입력 2012-11-05 15:11:12
    • 수정2012-11-05 17:09:14
    경제
석유제품이 10개월 연속 수출 1위 자리를 지켰습니다.

대한석유협회에 따르면 지난 달 석유제품 수출액은 지난해 같은 기간보다 27.7% 증가한 51억9천600만달러로 잠정 집계돼 46억 달러인 반도체를 제치고 수출 1위 자리를 고수했습니다.

석유제품은 올들어 지난달까지 누적으로도 전년 동기 대비 10% 증가한 468억 달러로 최대 수출품목 자리를 굳게 지켰습니다.

반도체는 415억달러로 2위를 차지했고, 일반기계, 자동차, 석유화학 등의 순이었습니다.

석유제품은 지난해 516억 달러의 수출 실적으로 우리나라 주요 수출품 가운데 565억 달러인 선박에 이어 2위를 차지했습니다.

전체 수출액에서 차지하는 비중도 2010년 6.8%, 지난해 9.3%, 올해는 10월까지 10.3% 등으로 국내 정유사의 수출 다변화 전략 덕에 매년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