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김지운, 동양인 최초 美 영화인조합 감독상
입력 2012.11.05 (17:02) 수정 2012.11.05 (17:05) 문화
영화 '라스트 스탠드'로 할리우드에 진출한 김지운 감독이 아시아계 감독으로는 처음으로 미국 영화인 조합이 선정하는 '차세대 감독상'을 받습니다.

김지운 감독은 현지시간으로 오는 30일 로스앤젤레스에서 미국 영화인 조합 주최로 열리는 '비전페스트' 행사에서 이 상을 받을 예정입니다.

올해 13번째로 주어지는 미국 영화인 조합의 '차세대 감독상'은 그동안 빔 벤더스나 베르너 헤어조그 등 세계 유명 감독이 수상했으며, 아시아계 감독이 수상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 김지운, 동양인 최초 美 영화인조합 감독상
    • 입력 2012-11-05 17:02:41
    • 수정2012-11-05 17:05:05
    문화
영화 '라스트 스탠드'로 할리우드에 진출한 김지운 감독이 아시아계 감독으로는 처음으로 미국 영화인 조합이 선정하는 '차세대 감독상'을 받습니다.

김지운 감독은 현지시간으로 오는 30일 로스앤젤레스에서 미국 영화인 조합 주최로 열리는 '비전페스트' 행사에서 이 상을 받을 예정입니다.

올해 13번째로 주어지는 미국 영화인 조합의 '차세대 감독상'은 그동안 빔 벤더스나 베르너 헤어조그 등 세계 유명 감독이 수상했으며, 아시아계 감독이 수상하기는 이번이 처음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