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산사고 부실 대응’ 논란 환경부, 담당 국장 대기발령
입력 2012.11.05 (23:41) 사회
경북 구미의 불산 가스 누출사고와 관련해 부실 대응 논란에 휩싸였던 환경부가 담당 국장을 대기발령 조치했습니다.

환경부는 지난달 31일자로 정 모 환경보건정책관을 대기발령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화학물질과장이 사고 이후 과로로 쓰러져 정상 업무 수행이 어려워짐에 따라 후임자를 공개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그동안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관은 '화학 유해물질 위기대응 매뉴얼'을 제대로 지키지 않았다는 비판을 받아왔습니다.

이에대해 환경부 관계자는 두 담당자가 사고 처리과정에서 많이 지친 상태라면서, 환경보건정책관의 대기 발령은 본인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불산사고 부실 대응’ 논란 환경부, 담당 국장 대기발령
    • 입력 2012-11-05 23:41:52
    사회
경북 구미의 불산 가스 누출사고와 관련해 부실 대응 논란에 휩싸였던 환경부가 담당 국장을 대기발령 조치했습니다.

환경부는 지난달 31일자로 정 모 환경보건정책관을 대기발령했다고 밝혔습니다.

또 화학물질과장이 사고 이후 과로로 쓰러져 정상 업무 수행이 어려워짐에 따라 후임자를 공개 채용하기로 했습니다.

그동안 환경부 환경보건정책관은 '화학 유해물질 위기대응 매뉴얼'을 제대로 지키지 않았다는 비판을 받아왔습니다.

이에대해 환경부 관계자는 두 담당자가 사고 처리과정에서 많이 지친 상태라면서, 환경보건정책관의 대기 발령은 본인의 요청에 따른 것으로 알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