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성지혜, 亞 체조선수권 개인종합 ‘은’
입력 2012.11.13 (07:28) 수정 2012.11.13 (09:06) 연합뉴스
한국 여자 기계체조의 기대주 성지혜(대구체고)가 아시아체조선수권대회 개인종합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성지혜는 12일 중국 푸톈에서 열린 제5회 아시아체조선수권대회 여자 개인종합 결승에서 도마-이단평행봉-평균대-마루운동 4개 종목 합산결과 56.900점을 얻어 쩡스치(중국·57.400점)에 이어 2위에 올랐다.



대구체고 1학년인 성지혜는 지난달 제9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5관왕(개인종합·단체전·마루·도마·이단평행봉)에 오르며 런던올림픽 스타들을 제치고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여자 체조의 유망주다.



이달 초에는 ‘도마의 신’ 양학선(한국체대)과 함께 스위스컵 초청대회에 출전해 5위에 오르기도 했다.



한국은 남자 개인종합에서도 고예닮(수원농생고)이 마루운동-안마-링-도마-평행봉-철봉 등 6개 종목 합계 86.300점으로 동메달을 따내며 남녀 개인종합에서 메달리스트를 배출했다.



2008년 열린 지난 대회에서는 김수면(포스코건설)이 남자 개인종합에서 3위에 오른 바 있다.



한국은 그러나 단체전에서는 남자(346.300점)와 여자(216.400점) 모두 4위에 머물렀다.



한편 2년 만에 국제 체조 무대에 모습을 드러낸 북한은 남자 단체전에서 346.500점을 얻어 한국에 0.200점 앞선 3위에 올랐다.



여자 단체전에서도 219.800점으로 중국(229.050점)의 뒤를 이어 은메달을 차지했다.



북한은 2010년 로테르담 세계선수권대회 참가 신청 과정에서 여자 선수의 나이를 이전과 다르게 기재한 것이 적발돼 국제체조연맹(FIG)으로부터 2년간 국제대회 출전금지 조치를 받았다가 이번 대회를 통해 국제대회에 복귀했다.
  • 성지혜, 亞 체조선수권 개인종합 ‘은’
    • 입력 2012-11-13 07:28:09
    • 수정2012-11-13 09:06:58
    연합뉴스
한국 여자 기계체조의 기대주 성지혜(대구체고)가 아시아체조선수권대회 개인종합에서 은메달을 획득했다.



성지혜는 12일 중국 푸톈에서 열린 제5회 아시아체조선수권대회 여자 개인종합 결승에서 도마-이단평행봉-평균대-마루운동 4개 종목 합산결과 56.900점을 얻어 쩡스치(중국·57.400점)에 이어 2위에 올랐다.



대구체고 1학년인 성지혜는 지난달 제93회 전국체육대회에서 5관왕(개인종합·단체전·마루·도마·이단평행봉)에 오르며 런던올림픽 스타들을 제치고 최우수선수(MVP)에 선정된 여자 체조의 유망주다.



이달 초에는 ‘도마의 신’ 양학선(한국체대)과 함께 스위스컵 초청대회에 출전해 5위에 오르기도 했다.



한국은 남자 개인종합에서도 고예닮(수원농생고)이 마루운동-안마-링-도마-평행봉-철봉 등 6개 종목 합계 86.300점으로 동메달을 따내며 남녀 개인종합에서 메달리스트를 배출했다.



2008년 열린 지난 대회에서는 김수면(포스코건설)이 남자 개인종합에서 3위에 오른 바 있다.



한국은 그러나 단체전에서는 남자(346.300점)와 여자(216.400점) 모두 4위에 머물렀다.



한편 2년 만에 국제 체조 무대에 모습을 드러낸 북한은 남자 단체전에서 346.500점을 얻어 한국에 0.200점 앞선 3위에 올랐다.



여자 단체전에서도 219.800점으로 중국(229.050점)의 뒤를 이어 은메달을 차지했다.



북한은 2010년 로테르담 세계선수권대회 참가 신청 과정에서 여자 선수의 나이를 이전과 다르게 기재한 것이 적발돼 국제체조연맹(FIG)으로부터 2년간 국제대회 출전금지 조치를 받았다가 이번 대회를 통해 국제대회에 복귀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