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 인현동 인쇄소 화재…3천만 원 피해
입력 2012.11.15 (06:19) 수정 2012.11.15 (17:14) 사회
어젯밤 9시 20분쯤 서울 인현동의 한 인쇄소에서 불이 나 내부 3백 제곱미터를 모두 태우고 10여 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인쇄기계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3천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라이터를 이용해 굳은 잉크를 녹이려다 불이 났다는 인쇄소 직원의 말을 바탕으로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 서울 인현동 인쇄소 화재…3천만 원 피해
    • 입력 2012-11-15 06:19:18
    • 수정2012-11-15 17:14:34
    사회
어젯밤 9시 20분쯤 서울 인현동의 한 인쇄소에서 불이 나 내부 3백 제곱미터를 모두 태우고 10여 분 만에 꺼졌습니다.
이 불로 인명피해는 없었지만, 인쇄기계 등이 불에 타 소방서 추산 3천만 원의 재산 피해가 났습니다.

경찰과 소방 당국은 라이터를 이용해 굳은 잉크를 녹이려다 불이 났다는 인쇄소 직원의 말을 바탕으로 정확한 원인을 조사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