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즐라탄 혼자 4골’ A매치 데이 후끈
입력 2012.11.15 (22:12)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스웨덴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가 잉글랜드와의 친선 경기에서 혼자서 무려 네 골을 터뜨렸습니다.



해외스포츠, 이승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놀라운 골입니다.



잉글랜드 골키퍼가 걷어낸 공을 동물적인 감각으로 골로 연결했습니다.



스웨덴은 네 골을 터뜨린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활약으로 잉글랜드에 4대 2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완벽한 패스로 선제골을 뽑아냅니다.



효과적인 측면 돌파로 추가골을 만들어냅니다.



공격진의 조직력이 빛난 체코는 슬로바키아를 3대 0으로 이겼습니다.



네덜란드와 독일의 대결은 방패와 방패의 격돌이었습니다.



수차례 날카로운 공격으로 상대 골문을 두드렸지만,



두 팀 모두 상대 수비를 뚫지 못했습니다.



네덜란드와 독일은 0대 0으로 비겼습니다.



콜롬비아의 패스 같은 슛이 우크라이나의 골망을 흔듭니다.



우크라이나는 골키퍼 대신 필드 선수를 투입하는 승부수를 던졌지만, 역전에 실패해 콜롬비아에 3대 1로 졌습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 ‘즐라탄 혼자 4골’ A매치 데이 후끈
    • 입력 2012-11-15 22:12:37
    뉴스 9
<앵커 멘트>



스웨덴의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가 잉글랜드와의 친선 경기에서 혼자서 무려 네 골을 터뜨렸습니다.



해외스포츠, 이승철 기자입니다.



<리포트>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놀라운 골입니다.



잉글랜드 골키퍼가 걷어낸 공을 동물적인 감각으로 골로 연결했습니다.



스웨덴은 네 골을 터뜨린 즐라탄 이브라히모비치의 활약으로 잉글랜드에 4대 2 역전승을 거뒀습니다.



완벽한 패스로 선제골을 뽑아냅니다.



효과적인 측면 돌파로 추가골을 만들어냅니다.



공격진의 조직력이 빛난 체코는 슬로바키아를 3대 0으로 이겼습니다.



네덜란드와 독일의 대결은 방패와 방패의 격돌이었습니다.



수차례 날카로운 공격으로 상대 골문을 두드렸지만,



두 팀 모두 상대 수비를 뚫지 못했습니다.



네덜란드와 독일은 0대 0으로 비겼습니다.



콜롬비아의 패스 같은 슛이 우크라이나의 골망을 흔듭니다.



우크라이나는 골키퍼 대신 필드 선수를 투입하는 승부수를 던졌지만, 역전에 실패해 콜롬비아에 3대 1로 졌습니다.



KBS 뉴스 이승철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