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스라엘 정부, 예비군 7만 5천 명 소집 승인
입력 2012.11.17 (07:20) 수정 2012.11.17 (16:53) 국제
이스라엘 정부가 7만5천명의 예비군을 소집해달라는 이스라엘군의 요청을 승인했습니다.

현지시간 16일 저녁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에후드 바라크 국방장관 등 9명의 이스라엘 안보 각료들은 텔아비브 국방
부 청사에서 '방어 기둥'으로 불리는 가자 지구 군사 작전 확대 방안을 논의한 뒤 예비군 증원 소집을 결정했습니다.

앞서 이스라엘군은 이미 만6천명 예비군 소집령을 내렸으며 전날 3만 명에서 7만 5천 명으로 예비군 증원 소집을 요청했습니다.

한 정부 소식통은 이스라엘은 가자 군사 작전을 대규모로 확대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 이스라엘 정부, 예비군 7만 5천 명 소집 승인
    • 입력 2012-11-17 07:20:44
    • 수정2012-11-17 16:53:44
    국제
이스라엘 정부가 7만5천명의 예비군을 소집해달라는 이스라엘군의 요청을 승인했습니다.

현지시간 16일 저녁 베냐민 네타냐후 총리와 에후드 바라크 국방장관 등 9명의 이스라엘 안보 각료들은 텔아비브 국방
부 청사에서 '방어 기둥'으로 불리는 가자 지구 군사 작전 확대 방안을 논의한 뒤 예비군 증원 소집을 결정했습니다.

앞서 이스라엘군은 이미 만6천명 예비군 소집령을 내렸으며 전날 3만 명에서 7만 5천 명으로 예비군 증원 소집을 요청했습니다.

한 정부 소식통은 이스라엘은 가자 군사 작전을 대규모로 확대할 것이라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