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유럽 성인 절반 이상 ‘과체중·비만’
입력 2012.11.17 (07:20) 수정 2012.11.17 (15:51) 건강·생활
유럽 성인의 절반 이상이 비만이거나 과체중이라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와 유럽연합, EU 집행위원회는 보고서에서 EU 27개 회원국 성인 가운데 52%가 과체중 또는 비만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과체중과 비만의 원인으로는 신체 활동이 줄어든 반면 열량과 당분, 지방이 많은 음식을 선호하는 식습관을 꼽았습니다.



27개국 가운데 18개국에서 과체중 혹은 비만인 성인이 50%를 초과했으며 대부분의 국가의 비만율이 1990년대와 비교해 배로 증가했습니다.



보고서는 또, 보건 지출이 크게 늘면서 재정 위기를 겪고 있는 유럽 국가들에게 큰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EU의 국민 1인당 의료비 지출은 2000~2009년 사이 연간 4.6% 증가했지만 2010년에는 0.6% 감소했습니다.
  • 유럽 성인 절반 이상 ‘과체중·비만’
    • 입력 2012-11-17 07:20:53
    • 수정2012-11-17 15:51:02
    건강·생활
유럽 성인의 절반 이상이 비만이거나 과체중이라는 통계가 나왔습니다.



경제협력개발기구 OECD와 유럽연합, EU 집행위원회는 보고서에서 EU 27개 회원국 성인 가운데 52%가 과체중 또는 비만으로 나타났다고 밝혔습니다.



과체중과 비만의 원인으로는 신체 활동이 줄어든 반면 열량과 당분, 지방이 많은 음식을 선호하는 식습관을 꼽았습니다.



27개국 가운데 18개국에서 과체중 혹은 비만인 성인이 50%를 초과했으며 대부분의 국가의 비만율이 1990년대와 비교해 배로 증가했습니다.



보고서는 또, 보건 지출이 크게 늘면서 재정 위기를 겪고 있는 유럽 국가들에게 큰 부담으로 작용하고 있다고 분석했습니다.



EU의 국민 1인당 의료비 지출은 2000~2009년 사이 연간 4.6% 증가했지만 2010년에는 0.6% 감소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