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멕시코만 원유시추시설 화재…2명 실종
입력 2012.11.17 (08:56) 수정 2012.11.17 (16:52) 국제
미국 루이지애나주 그랜드아일 부근 멕시코만 해상의 원유 시추시설에서 불이 나 2명이 실종됐다고 미 해안경비대가 밝혔습니다.

원유 시추시설에는 모두 26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 가운데 11명이 다치고 2명은 실종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해안경비대 대변인은 불이 난 원유 시추시설은 텍사스주 휴스턴에 있는 에너지기업인 '블랙 엘크 에너지' 소속으로 사고 당시 원유는 시추하지 않은 상태였다고 밝혔습니다.

해안경비대는 경비정과 헬기 등을 동원해 실종자를 찾고 있습니다.
  • 美 멕시코만 원유시추시설 화재…2명 실종
    • 입력 2012-11-17 08:56:41
    • 수정2012-11-17 16:52:03
    국제
미국 루이지애나주 그랜드아일 부근 멕시코만 해상의 원유 시추시설에서 불이 나 2명이 실종됐다고 미 해안경비대가 밝혔습니다.

원유 시추시설에는 모두 26명이 타고 있었으며 이 가운데 11명이 다치고 2명은 실종된 것으로 파악됐습니다.

해안경비대 대변인은 불이 난 원유 시추시설은 텍사스주 휴스턴에 있는 에너지기업인 '블랙 엘크 에너지' 소속으로 사고 당시 원유는 시추하지 않은 상태였다고 밝혔습니다.

해안경비대는 경비정과 헬기 등을 동원해 실종자를 찾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