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견과류, 수입과일 매출 1위 올랐다
입력 2012.11.18 (09:36) 경제
수입과일 시장에서 부동의 1위였던 바나나가 견과류에 자리를 내줬습니다.

이마트에 따르면 지난달 호두, 피스타치오, 아몬드 등 견과류 매출이 전체 수입과일 매출의 35.9%를 차지해 처음으로 바나나, 키위, 오렌지 등 기존 인기 수입과일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마트에서 견과류 매출 증가율은 2010년 18%, 2011년 32%, 올해는 10월까지 51%를 기록하는 등 해마다 큰 폭의 상승세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이마트측은 '웰빙 식품'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과자 등 가공식품의 대체품으로 견과류가 자리잡았고 아침식사 대용으로도 많이 쓰이면서 판매가 크게 늘었다고 분석했습니다.
  • 견과류, 수입과일 매출 1위 올랐다
    • 입력 2012-11-18 09:36:19
    경제
수입과일 시장에서 부동의 1위였던 바나나가 견과류에 자리를 내줬습니다.

이마트에 따르면 지난달 호두, 피스타치오, 아몬드 등 견과류 매출이 전체 수입과일 매출의 35.9%를 차지해 처음으로 바나나, 키위, 오렌지 등 기존 인기 수입과일을 제치고 1위를 차지했습니다.

이마트에서 견과류 매출 증가율은 2010년 18%, 2011년 32%, 올해는 10월까지 51%를 기록하는 등 해마다 큰 폭의 상승세를 이어오고 있습니다.

이마트측은 '웰빙 식품'에 대한 수요가 늘면서 과자 등 가공식품의 대체품으로 견과류가 자리잡았고 아침식사 대용으로도 많이 쓰이면서 판매가 크게 늘었다고 분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