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2014모의수능 영어 고난도 B형 선택 많아
입력 2012.11.18 (10:59) 문화
201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국어,영어,수학 영역이 쉬운 A형과 어려운 B형, 선택제로 치러지는 가운데, 영어는 어려운 B형을 택하는 학생이 대다수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난 4일 경기도교육청 주관으로 치러진 고 2대상의 전국연합학력평가에서도, 응시생 57만 5천 4백여명 가운데, 영어의경우 82.6%가 어려운 B형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국어는 응시생의 절반인 50.8%가 쉬운 A형을택했고, 수학도 62.2%가 쉬운 A형에 응시했습니다.

영어 B형에 응시자가 몰린 것은 중.상위권 대학들의 상당수가 영어 B형을 반영할 것이 유력하다는 예상때문으로 분석됩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2014수능 개편안에서 국.영.수 3개 영역에서 어려운 B형을 2개이상 선택할 수 없도록 했으며, 국어 B형과 수학 B형도 동시에 택할 수 없도록 했습니다.
  • 2014모의수능 영어 고난도 B형 선택 많아
    • 입력 2012-11-18 10:59:49
    문화
2014학년도 대학수학능력시험의 국어,영어,수학 영역이 쉬운 A형과 어려운 B형, 선택제로 치러지는 가운데, 영어는 어려운 B형을 택하는 학생이 대다수를 차지할 것으로 예상됩니다.

지난 4일 경기도교육청 주관으로 치러진 고 2대상의 전국연합학력평가에서도, 응시생 57만 5천 4백여명 가운데, 영어의경우 82.6%가 어려운 B형을 선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반면 국어는 응시생의 절반인 50.8%가 쉬운 A형을택했고, 수학도 62.2%가 쉬운 A형에 응시했습니다.

영어 B형에 응시자가 몰린 것은 중.상위권 대학들의 상당수가 영어 B형을 반영할 것이 유력하다는 예상때문으로 분석됩니다.

교육과학기술부는 2014수능 개편안에서 국.영.수 3개 영역에서 어려운 B형을 2개이상 선택할 수 없도록 했으며, 국어 B형과 수학 B형도 동시에 택할 수 없도록 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