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예고] 文·安, 단일화 회동…朴 “잘못된 정치” 外
입력 2012.11.18 (20:04) 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문재인, 안철수 두 야권 후보가 단일화 방식 등을 논의하기 위해 잠시 후 8시에 만납니다. 박근혜 후보는 국민 삶과 무관한 단일화는 잘못된 정치라고 비판했습니다.

닷새째 포격전…지상군 투입 고민

이스라엘과 하마스의 포격전이 닷새째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스라엘이 지상군 투입을 고심하고 있습니다. 국제 사회의 중재 움직임도 빨라지고 있습니다.

초겨울 정취 물씬…내일 비 온 뒤 추위

단풍빛이 빠진 산에 눈과 서리가 쌓이는 등 전국이 초겨울 정취로 물들었습니다. 내일은 오전에 눈과 비가 내린 뒤 기온이 크게 떨어지겠습니다.

“에너지 절약형 주택을 지어라”

에너지난 우려 속에 에너지를 덜 쓰는 주택을 짓기 위한 건설업계 경쟁이 치열합니다. 에너지 절약형 주택의 효율과 보급 확산을 위한 과제, 심층 보도합니다.

태풍 후유증…속 빈 배추 속출

김장철이 다가왔는데도 배추 사기가 쉽지 않습니다. 지난 여름 잇단 태풍과 때이른 추위로 배추 생육이 부진해 출하가 늦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 [뉴스9 예고] 文·安, 단일화 회동…朴 “잘못된 정치” 外
    • 입력 2012-11-18 20:04:30
    뉴스
문재인, 안철수 두 야권 후보가 단일화 방식 등을 논의하기 위해 잠시 후 8시에 만납니다. 박근혜 후보는 국민 삶과 무관한 단일화는 잘못된 정치라고 비판했습니다.

닷새째 포격전…지상군 투입 고민

이스라엘과 하마스의 포격전이 닷새째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이스라엘이 지상군 투입을 고심하고 있습니다. 국제 사회의 중재 움직임도 빨라지고 있습니다.

초겨울 정취 물씬…내일 비 온 뒤 추위

단풍빛이 빠진 산에 눈과 서리가 쌓이는 등 전국이 초겨울 정취로 물들었습니다. 내일은 오전에 눈과 비가 내린 뒤 기온이 크게 떨어지겠습니다.

“에너지 절약형 주택을 지어라”

에너지난 우려 속에 에너지를 덜 쓰는 주택을 짓기 위한 건설업계 경쟁이 치열합니다. 에너지 절약형 주택의 효율과 보급 확산을 위한 과제, 심층 보도합니다.

태풍 후유증…속 빈 배추 속출

김장철이 다가왔는데도 배추 사기가 쉽지 않습니다. 지난 여름 잇단 태풍과 때이른 추위로 배추 생육이 부진해 출하가 늦어지고 있기 때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