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호주서 또 한국인 무차별 폭행…갈비뼈 부러져
입력 2012.11.20 (08:51) 국제
한국인 유학생이 백인 10대들에게 집단폭행 당한 바 있는 호주에서 이번에는 한국인 회사원을 상대로 묻지마 폭행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호주 경찰과 피해자 33살 김모 씨 등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오전 4시30분쯤 시드니 도심 얼티모 인근 주택가에서 귀가 중이던 한국인 직장인 김 씨가 괴청년 4~5명에게 '묻지마 폭행'을 당했습니다.

김 씨는 "동료들과 늦은 회식을 마치고 귀가하던 중 집 앞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청년 4~5명이 갑자기 달려들어 골프채로 머리를 때리는 등 무차별 폭행을 가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사건으로 김 씨는 두개골에 금이 가고 갈비뼈 2대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었습니다.

김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처치를 받은 뒤 경찰에 신고했지만 경찰은 사건 발생 한 달이 지나도록 이렇다할 단서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 호주서 또 한국인 무차별 폭행…갈비뼈 부러져
    • 입력 2012-11-20 08:51:29
    국제
한국인 유학생이 백인 10대들에게 집단폭행 당한 바 있는 호주에서 이번에는 한국인 회사원을 상대로 묻지마 폭행 사건이 발생했습니다.

호주 경찰과 피해자 33살 김모 씨 등에 따르면 지난달 13일 오전 4시30분쯤 시드니 도심 얼티모 인근 주택가에서 귀가 중이던 한국인 직장인 김 씨가 괴청년 4~5명에게 '묻지마 폭행'을 당했습니다.

김 씨는 "동료들과 늦은 회식을 마치고 귀가하던 중 집 앞에서 정체를 알 수 없는 청년 4~5명이 갑자기 달려들어 골프채로 머리를 때리는 등 무차별 폭행을 가했다"고 말했습니다.

이 사건으로 김 씨는 두개골에 금이 가고 갈비뼈 2대가 부러지는 중상을 입었습니다.

김 씨는 인근 병원으로 옮겨져 응급처치를 받은 뒤 경찰에 신고했지만 경찰은 사건 발생 한 달이 지나도록 이렇다할 단서를 찾지 못하고 있습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채널 추가
▷ 전화 : 02-781-1234, 444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유튜브, 네이버, 카카오에서도 KBS뉴스를 구독해주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