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30호골 새역사’ 데얀, 2주 연속 최우수선수
입력 2012.11.20 (13:03) 수정 2012.11.20 (13:1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로축구 서울의 외국인 선수 데얀이 2주 연속 주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습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오늘, 지난 40라운드 경남과의 경기에서 시즌 29호골,30호골을 터뜨리며 연이어 한 시즌 최다골 신기록을 세운 데얀을 주간 MVP로 뽑았습니다.

데얀은 이로써 지난 주에 이어 2주 연속 최우수 선수에 올랐고, 프로연맹은 데얀이 명실상부한 K 리그 전설로 등극했다고 평가했습니다.
  • ‘30호골 새역사’ 데얀, 2주 연속 최우수선수
    • 입력 2012-11-20 13:03:29
    • 수정2012-11-20 13:13:41
    뉴스 12
프로축구 서울의 외국인 선수 데얀이 2주 연속 주간 최우수 선수로 선정됐습니다.

한국프로축구연맹은 오늘, 지난 40라운드 경남과의 경기에서 시즌 29호골,30호골을 터뜨리며 연이어 한 시즌 최다골 신기록을 세운 데얀을 주간 MVP로 뽑았습니다.

데얀은 이로써 지난 주에 이어 2주 연속 최우수 선수에 올랐고, 프로연맹은 데얀이 명실상부한 K 리그 전설로 등극했다고 평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