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中 10대 명주 ‘귀주’ 환경호르몬 검출 파장
입력 2012.11.21 (13:13) 수정 2012.11.21 (19:36)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국 10대 명주에 속한다는 지우궤이, 한국에서는 귀주로 불리는 술에서 환경호르몬을 유발하는 공업용 첨가제가 검출됐다 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상하이 손관수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술귀신이라는 뜻을 가진 중국 백주 지우궤이..

중국 인터넷매체인 21세기망은 상하이의 한 전문 검사업체를 인용해 이 술에서 3종의 환경 호르몬이 포함된 공업용 첨가제가 검출됐고, 기준치의 260%를 초과한 경우도 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당장 이 회사의 주식거래가 어제까지 이틀째 전면 중단되는 등 파장이 커지고 있습니다.

지우궤이주 회사측은 검사기관을 신뢰할 수 없다며 관련 보도를 전면적으로 반박했습니다.

<녹취> 지우궤이주 부사장 : "백주에 대한 국가 검질 표준에 첨가제 항목 자체가 없다. 따라서 2.6배를 초과했다는가 하는 문제가 존재할 수 없다."

중국 주류협회도 성명을 통해 모든 백주에는 미량의 첨가제가 포함돼 있으나 이는 외국의 유사 식품과 비교했을 때 매우 낮은 수준이라며 관련보도는 왜곡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제조 과정상의 문제일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장줘친(중산대학 영양학전문가) : "플라스틱 캔이나 용기를 사용해도 나올 가능성이 있구요, 증류하는 플라스틱 관이 녹아서 흘러나올 가능성도 있습니다."

그러나 첨가제 검출 논란이 다른 백주에까지 번질 기세여서 파장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상하이에서 KBS 뉴스 손관수입니다.
  • 中 10대 명주 ‘귀주’ 환경호르몬 검출 파장
    • 입력 2012-11-21 13:13:24
    • 수정2012-11-21 19:36:07
    뉴스 12
<앵커 멘트>

중국 10대 명주에 속한다는 지우궤이, 한국에서는 귀주로 불리는 술에서 환경호르몬을 유발하는 공업용 첨가제가 검출됐다 해서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상하이 손관수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술귀신이라는 뜻을 가진 중국 백주 지우궤이..

중국 인터넷매체인 21세기망은 상하이의 한 전문 검사업체를 인용해 이 술에서 3종의 환경 호르몬이 포함된 공업용 첨가제가 검출됐고, 기준치의 260%를 초과한 경우도 있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이에 당장 이 회사의 주식거래가 어제까지 이틀째 전면 중단되는 등 파장이 커지고 있습니다.

지우궤이주 회사측은 검사기관을 신뢰할 수 없다며 관련 보도를 전면적으로 반박했습니다.

<녹취> 지우궤이주 부사장 : "백주에 대한 국가 검질 표준에 첨가제 항목 자체가 없다. 따라서 2.6배를 초과했다는가 하는 문제가 존재할 수 없다."

중국 주류협회도 성명을 통해 모든 백주에는 미량의 첨가제가 포함돼 있으나 이는 외국의 유사 식품과 비교했을 때 매우 낮은 수준이라며 관련보도는 왜곡된 것이라고 주장했습니다.

제조 과정상의 문제일 가능성도 제기되고 있습니다.

<인터뷰> 장줘친(중산대학 영양학전문가) : "플라스틱 캔이나 용기를 사용해도 나올 가능성이 있구요, 증류하는 플라스틱 관이 녹아서 흘러나올 가능성도 있습니다."

그러나 첨가제 검출 논란이 다른 백주에까지 번질 기세여서 파장은 당분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됩니다.

상하이에서 KBS 뉴스 손관수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