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텔아비브 버스폭발 ‘테러’ 규정
입력 2012.11.22 (00:36) 국제
미국 정부가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발생한 버스 폭발을 `테러 공격'으로 규정하고 강한 어조로 비난했습니다.

백악관 제이 카니 대변인은 성명에서 무고한 이스라엘 시민을 상대로 한 이번 공격은 충격적이라며 미국은 텔아비브에서 발생한 테러 공격을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미국은 동맹 이스라엘의 편에 서서 이번 공격의 범인을 규명하고 정의의 심판을 받도록 하기 위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가자지구 사태 중재를 위해 카이로를 방문 중인 힐러리 클린턴 국무장관도 성명을 내고 이번 테러 공격을 강하게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 美, 텔아비브 버스폭발 ‘테러’ 규정
    • 입력 2012-11-22 00:36:08
    국제
미국 정부가 이스라엘 텔아비브에서 발생한 버스 폭발을 `테러 공격'으로 규정하고 강한 어조로 비난했습니다.

백악관 제이 카니 대변인은 성명에서 무고한 이스라엘 시민을 상대로 한 이번 공격은 충격적이라며 미국은 텔아비브에서 발생한 테러 공격을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그러면서 미국은 동맹 이스라엘의 편에 서서 이번 공격의 범인을 규명하고 정의의 심판을 받도록 하기 위한 모든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습니다.

또 가자지구 사태 중재를 위해 카이로를 방문 중인 힐러리 클린턴 국무장관도 성명을 내고 이번 테러 공격을 강하게 규탄한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