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교장 내년 삼일절에 개관
입력 2012.11.22 (06:08) 사회
백범 김구 선생의 사저로, 임시정부의 마지막 청사 모습으로 복원중인 경교장이 내년 삼일절에 정식 개관합니다.

서울시는 당초 내일 임시정부 환국일에 맞춰 복원된 경교장을 개관할 계획이었지만, 가구와 커텐 등 내부 의장을 원형에 가깝게 복원하기 위해 개관을 미루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대신 관람을 희망하는 시민을 위해 내일 오전 9시 30분과 10시 30분에 경교장을 임시개방하기로 했습니다.

서울 평동 강북삼성병원 안에 있는 경교장은 병원시설 등으로 사용되면서 원형이 훼손됐고, 임시정부 청사 당시 모습으로 복원해 개관될 예정입니다.
  • 경교장 내년 삼일절에 개관
    • 입력 2012-11-22 06:08:01
    사회
백범 김구 선생의 사저로, 임시정부의 마지막 청사 모습으로 복원중인 경교장이 내년 삼일절에 정식 개관합니다.

서울시는 당초 내일 임시정부 환국일에 맞춰 복원된 경교장을 개관할 계획이었지만, 가구와 커텐 등 내부 의장을 원형에 가깝게 복원하기 위해 개관을 미루기로 했다고 밝혔습니다.

대신 관람을 희망하는 시민을 위해 내일 오전 9시 30분과 10시 30분에 경교장을 임시개방하기로 했습니다.

서울 평동 강북삼성병원 안에 있는 경교장은 병원시설 등으로 사용되면서 원형이 훼손됐고, 임시정부 청사 당시 모습으로 복원해 개관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