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소리 따라’ 움직이는 CCTV 카메라 개발
입력 2012.11.22 (06:33) 수정 2012.11.22 (07:06)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강력 범죄가 늘면서 방범용 CCTV 설치도 급증하고 있지만 카메라가 한 곳으로 고정돼 있어 정작 중요한 장면이 찍히지 않는 경우가 많았는데요.

소리가 나는 곳을 따라 자동으로 움직이는 CCTV 카메라가 개발됐습니다.

홍정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생활 속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CCTV.

하지만 방향이 고정돼 있고 소리가 들리지 않다 보니 화면속 상황을 정확히 아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그런데 소리를 따라 움직이는 CCTV 카메라가 개발됐습니다.

한국표준과학연구원이 개발한 이 카메라는 3 개의 마이크로 폰이 사람의 귀 역할을 합니다.

소리가 들어오는 위치로 카메라가 자동으로 돌아가도록 해 기존 CCTV 카메라의 단점을 크게 개선했습니다.

경보가 울리도록 설정할 수도 있어 신속한 현장 감시가 가능합니다.

<인터뷰>권휴상(박사/한국표준과학연구원) : "이상한 소리가 발생할 때 그 쪽 방향으로 카메라를 자동으로 돌려주면서 경보를 울 려주겠고요."

적외선 촬영기능도 있어 24시간 음원 추적이 가능하고, 녹음 기능까지 갖췄습니다.

이처럼 특정한 위치에서 나는 소리를 선별적으로 들을 수 있어 보안.감시 분야에서의 활용도가 높아 보입니다.

방법용 CC-TV는 물론 철책 감시와 총소리 감지 등 군사 분야에도 충분히 활용할 수 있어 현재 기술이전 협의가 진행중입니다.

KBS 뉴스 홍정표입니다.
  • ‘소리 따라’ 움직이는 CCTV 카메라 개발
    • 입력 2012-11-22 06:33:16
    • 수정2012-11-22 07:06:25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강력 범죄가 늘면서 방범용 CCTV 설치도 급증하고 있지만 카메라가 한 곳으로 고정돼 있어 정작 중요한 장면이 찍히지 않는 경우가 많았는데요.

소리가 나는 곳을 따라 자동으로 움직이는 CCTV 카메라가 개발됐습니다.

홍정표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생활 속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는 CCTV.

하지만 방향이 고정돼 있고 소리가 들리지 않다 보니 화면속 상황을 정확히 아는데 한계가 있습니다.

그런데 소리를 따라 움직이는 CCTV 카메라가 개발됐습니다.

한국표준과학연구원이 개발한 이 카메라는 3 개의 마이크로 폰이 사람의 귀 역할을 합니다.

소리가 들어오는 위치로 카메라가 자동으로 돌아가도록 해 기존 CCTV 카메라의 단점을 크게 개선했습니다.

경보가 울리도록 설정할 수도 있어 신속한 현장 감시가 가능합니다.

<인터뷰>권휴상(박사/한국표준과학연구원) : "이상한 소리가 발생할 때 그 쪽 방향으로 카메라를 자동으로 돌려주면서 경보를 울 려주겠고요."

적외선 촬영기능도 있어 24시간 음원 추적이 가능하고, 녹음 기능까지 갖췄습니다.

이처럼 특정한 위치에서 나는 소리를 선별적으로 들을 수 있어 보안.감시 분야에서의 활용도가 높아 보입니다.

방법용 CC-TV는 물론 철책 감시와 총소리 감지 등 군사 분야에도 충분히 활용할 수 있어 현재 기술이전 협의가 진행중입니다.

KBS 뉴스 홍정표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