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내홍 앓는 중동
이집트 반정부 시위 나흘째…72명 부상
입력 2012.11.22 (09:17) 국제
이집트 카이로에서 무함마드 무르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대와 경찰 사이의 충돌이 나흘째 계속되면서 부상자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이집트 언론은 현지시각 21일 벌어진 양측의 충돌로 최소 72명이 다치고 118명이 체포됐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 과정에서 아랍 위성방송 알 자지라의 카이로 사무소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났고, 엘-사그히르 검찰총장이 시위대의 집단 공격을 받았습니다.

이번 충돌은 지난 19일 군부 퇴진 1주년 기념집회에 참석한 시민들이 경찰을 공격하면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 이집트 반정부 시위 나흘째…72명 부상
    • 입력 2012-11-22 09:17:28
    국제
이집트 카이로에서 무함마드 무르시 대통령의 퇴진을 요구하는 시위대와 경찰 사이의 충돌이 나흘째 계속되면서 부상자가 속출하고 있습니다.

이집트 언론은 현지시각 21일 벌어진 양측의 충돌로 최소 72명이 다치고 118명이 체포됐다고 전했습니다.

또 이 과정에서 아랍 위성방송 알 자지라의 카이로 사무소에서 방화로 추정되는 불이 났고, 엘-사그히르 검찰총장이 시위대의 집단 공격을 받았습니다.

이번 충돌은 지난 19일 군부 퇴진 1주년 기념집회에 참석한 시민들이 경찰을 공격하면서 시작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