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첼시, 베니테스 올시즌 ‘임시 사령탑’
입력 2012.11.22 (09:24) 수정 2012.11.22 (09:32)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첼시가 스페인 출신의 라파엘 베니테스를 새 사령탑 자리에 앉혔다.



첼시는 구단 공식홈페이지에서 "베니테스에게 올 시즌이 끝날 때까지 임시 감독직을 맡긴다"고 21일(이하 현지시간) 발표했다.



성적 부진을 이유로 로베르토 디 마테오 전 감독이 경질된 지 10시간 만이다.



구단은 "풍부한 경험을 지닌 베니테스는 첼시가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당장 도와줄 수 있는 적임자"라고 덧붙였다.



베니테스는 발렌시아(스페인), 리버풀(잉글랜드), 인터 밀란(이탈리아) 등 유수의 클럽을 이끈 감독이다.



2001-2002시즌 발렌시아에 스페인 프로축구 우승을 안기며 명장 반열에 든 그는 2004년부터 리버풀 사령탑에 올라 6년간 재임하면서 리버풀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영국축구협회(FA)컵 트로피를 안겼다.



그러나 2010년 인터 밀란으로 옮긴 후 성적 부진으로 그해 말 6개월 만에 지휘봉을 내려놓은 후 감독직을 맡지 않고 지내왔다.



베니테스는 22일 구단 트레이닝센터에서 선수들과 처음으로 대면한다.
  • 첼시, 베니테스 올시즌 ‘임시 사령탑’
    • 입력 2012-11-22 09:24:40
    • 수정2012-11-22 09:32:53
    연합뉴스
 잉글랜드 프로축구 프리미어리그의 첼시가 스페인 출신의 라파엘 베니테스를 새 사령탑 자리에 앉혔다.



첼시는 구단 공식홈페이지에서 "베니테스에게 올 시즌이 끝날 때까지 임시 감독직을 맡긴다"고 21일(이하 현지시간) 발표했다.



성적 부진을 이유로 로베르토 디 마테오 전 감독이 경질된 지 10시간 만이다.



구단은 "풍부한 경험을 지닌 베니테스는 첼시가 목표를 이룰 수 있도록 당장 도와줄 수 있는 적임자"라고 덧붙였다.



베니테스는 발렌시아(스페인), 리버풀(잉글랜드), 인터 밀란(이탈리아) 등 유수의 클럽을 이끈 감독이다.



2001-2002시즌 발렌시아에 스페인 프로축구 우승을 안기며 명장 반열에 든 그는 2004년부터 리버풀 사령탑에 올라 6년간 재임하면서 리버풀에 유럽축구연맹(UEFA) 챔피언스리그와 영국축구협회(FA)컵 트로피를 안겼다.



그러나 2010년 인터 밀란으로 옮긴 후 성적 부진으로 그해 말 6개월 만에 지휘봉을 내려놓은 후 감독직을 맡지 않고 지내왔다.



베니테스는 22일 구단 트레이닝센터에서 선수들과 처음으로 대면한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