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입찰정보 흘린 인천시설관리공단 간부 입건
입력 2012.11.22 (10:00) 사회
인천지방경찰청 수사과는 입찰정보를 특정업체에 흘려 낙찰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 혐의로 인천시설관리공단 간부 52살 김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또 김씨에게서 입찰정보를 제공받은 업체 직원 49살 이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지난해 10월 인천 문학월드컵경기장 내 주차장 출입 시스템 설치사업을 진행하면서 이 씨의 업체가 선정되도록 입찰 최저가격을 몰래 알려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김씨는 입찰 가격이 더 낮은 업체를 선정했을 뿐 관련 정보를 알려준 사실이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 입찰정보 흘린 인천시설관리공단 간부 입건
    • 입력 2012-11-22 10:00:30
    사회
인천지방경찰청 수사과는 입찰정보를 특정업체에 흘려 낙찰받을 수 있도록 도와준 혐의로 인천시설관리공단 간부 52살 김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또 김씨에게서 입찰정보를 제공받은 업체 직원 49살 이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김씨는 지난해 10월 인천 문학월드컵경기장 내 주차장 출입 시스템 설치사업을 진행하면서 이 씨의 업체가 선정되도록 입찰 최저가격을 몰래 알려준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 조사에서 김씨는 입찰 가격이 더 낮은 업체를 선정했을 뿐 관련 정보를 알려준 사실이 없다며 혐의를 부인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