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입력 2012.11.22 (18:08) 수정 2012.11.22 (18:09) 포토뉴스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답답한 상황…남은 시간 노력할 것”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며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답하고 있다. 문 후보는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문재인 “답답한 상황…남은 시간 노력할 것”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며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답하고 있다. 문 후보는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 문재인 “지금 더 드릴 말씀은 없다”
    • 입력 2012-11-22 18:08:34
    • 수정2012-11-22 18:09:58
    포토뉴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민주통합당 문재인 대선후보가 22일 오전 서울 대학로 상명대 예술디자인센터에서 열린 시각장애인들의 '마음으로 보는 세상' 사진전을 관람한뒤 행사장을 나서고 있다. 문 후보는 안철수 대선 후보와의 단일화 담판 회동과 관련한 질문에 "남은 시간 노력을 다 해야 할 것"이라며 "다른 일정들도 다 (소화)하지 않고 협상을 제대로 해 나가는데 집중하고 있는데, 이 행사는 시각 장애인들과 미리 약속을 해 놓은 것이라 왔다"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